현금 많은 '호구' 노름판 끌어들여 수천만원 가로채
현금 많은 '호구' 노름판 끌어들여 수천만원 가로채
  • 천혜렬
  • 승인 2009.01.07 2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금이 많은 사람을 도박판으로 끌어들인 뒤 수천만 원을 가로챈 사기도박단이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 중부경찰서는 7일 자신들만 알아볼 수 있는 일명 ‘목카드’를 이용한 사기도박으로 수천만 원을 가로챈 혐의로 J(54)씨 등 4명을 구속하고 Y(36)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해 7월 9일부터 최근까지 대구시 달서구 월암동 모 공장 컨테이너 사무실로 L(55)씨를 유인, 도박판을 벌여 모두 61차례에 걸쳐 5천35만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이들은 총책과 바람잡이, 기술자 등으로 각각 역할을 분담하고 도박판에서도 손짓 암호로 L씨를 속이는 등 미리 치밀하게 범행을 준비한 것으로 드러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