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숙인끼리 싸우다
노숙인끼리 싸우다
  • 김지홍
  • 승인 2013.06.06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흉기 찔려 1명 중상
노숙인들끼리 싸우다 한 명이 흉기에 찔려 중상을 입는 사고가 일어났다.

대구 남부경찰서는 6일 함께 생활해온 노숙자의 목과 복부를 흉기로 찌른(살인미수) 혐의로 S(55)씨를 검거했다.

경찰에 따르면 S씨는 지난 5일 오후 11시 30분께 남구 희망교 신천둔치 인근에서 노숙자인 P(56)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그의 목과 복부를 흉기로 2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S씨는 노숙 생활을 시작한 지 한달쯤 되며, 그동안 노숙 경력 3년 차인 P씨와 친하게 지내고 온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P씨의 정확한 범행 동기 및 정황 등 조사가 끝나는 대로 구속 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김지홍기자 kj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