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스크린에서 재미와 감동이 ‘와르르’
대형 스크린에서 재미와 감동이 ‘와르르’
  • 황인옥
  • 승인 2013.07.30 17: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풍성해진 ‘구미독립영화제’ 6~11일
다채로운 공연과 체험행사도 번갈아 열려
2013구미독립영화제가 더욱 풍성한 구성으로 구미시민을 찾아온다.

구미시(시장 남유진) 주최·대구경북도립영화협회 주관으로 오는 6일부터 11일까지 금오산 분수광장, 구평동 별빛공원 등지에서 열리는 이번 영화제는 문화소외계층을 위한 ‘랄랄라 공동체상영’, 최근 가장 핫(Hot)한 독립영화를 상영하는 ‘인디 핫 초이스’, 12m 대형스크린에서 펼치는 야외상영, 영화보다 재미있는 부대행사 등 보다 풍성하고 다양해진 편성으로 독립영화의 청량감을 발산한다.

먼저 6일과 7일에는 문화사각지대의 어린이들을 직접 찾아가는 ‘랄랄라 공동체상영’을 진행한다.

금오종합사회복지관 삼성원에서 독립애니메이션인 ‘파닥파닥’(이대희, 78min) 상영하는 이 프로그램에는 간단한 애니메이션 제작 기법에 관한 특강도 함께 진행돼, 문화소외계층의 어린이들에게 꿈과 감수성을 자극한다.

8일에는 롯데시네마 구미 6관에서 최근 핫 한 다큐멘터리로 주목받는 ‘춤추는 숲’(강석필, 95min)을 상영하는 ‘인디 핫 초이스’를 이어간다. 최근 각지에서 주목받고 있는 성미산 마을공동체를 소재로 하고 있는 이 다큐멘터리 영화 상영 후에는 감독과의 무비토크도 마련된다.

영화 제작 뒷이야기부터 영화에 대한 새로운 정보를 나누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

또 9일 오후 2시에는 구형동 별빛공원에서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하는 예술체험 운영과 함께 마임과 마술 등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진다. 공연과 함께 상영되는 영화는 애니메이션 ‘소중한 날의 꿈’(안재훈·한혜진, 98min)이 상영된다.

10일과 11일에는 금오산 분수광장에서 70세 할머니의 좌충우돌 한글 과외기인 ‘할머니는 일학년’(진광교, 103min)과 2012년 부산국제영화제 등 각종영화제에서 호평을 받은 ‘밍크코트’(신아가, 이상철, 103min), 기발한 아이디어로 각종 영화제 상을 휩쓴 단편 애니메이션 ‘오목어’(김진만, 9min) 등을 상영한다.

영화 상영 전에는 무더위를 날려 줄 시원한 인디밴드의 공연도 함께 진행된다.

영화행사보다 재미있는 부대행사도 눈과 귀를 유혹한다. 시민들이 직접 영화제작을 체험하는 영화제작워크샵 ‘나도 감독이다’ 와 구미지역에서 활동하는 인디예술가의 거리공연 한마당 ‘프린지 스팟’이 8일부터 11일까지 매일 오후 5시 구미역 광장, 문화로 트레비분수광장에서 번갈아 열린다.

이밖에도 10일과 11일 오후 4시에는 문화로 차 없는 거리에서 흥겨운 풍물패와 함께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장다리 퍼레이드가 펼쳐진다. (053)629-4424

황인옥기자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