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진전문대 2개팀, 이공계 여대생 멘토링사업 선정
영진전문대 2개팀, 이공계 여대생 멘토링사업 선정
  • 남승현
  • 승인 2014.05.11 14: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커즈랩’·‘로티플’, IT산업현장 실무 경험

16일 서울서 멘토업체와 프로젝트 수행
/news/photo/first/201405/img_130099_1.jpg"사진-영진전문대이브와멘토링사업/news/photo/first/201405/img_130099_1.jpg"
이브와 프로젝트 멘토링 사업에 선정된 영진전문대학 컴퓨터정보계열 여학생들이 본관 앞에서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영진전문대학이 전국 전문대학중 유일하게 2개팀이 차세대 IT산업을 이끌어갈 이공계 여대생들을 위한 멘토링 사업인 ‘이브와 프로젝트 멘토링 사업’에 선정돼 이달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벌인다.

11일 영진전문대학에 따르면 컴퓨터정보계열 여학생으로 구성된 ‘해커즈랩’, ‘로티플’이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사)IT여성기업인협회가 주관, 실시하는 ‘이브와 프로젝트 멘토링 사업’에 선정됐다.

올해 7회째를 맞는 이 사업은 △ IT기업과 여대생들이 각각 멘토(Mentor)와 멘티(Mentee)로 팀을 구성, 공동으로 프로젝트를 수행해 학생들이 IT산업 현장의 생생한 실무를 경험토록 하고 원활한 사회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시행되고 있다.

영진전문대학 ‘해커즈랩’팀은 ‘구글 클라우딩 메시지(GCM)를 이용한 GPS기반의 ‘집으로 앱(App)’을 개발 과제로, ‘로티플’ 팀은 ‘모바일 앱을 이용한 커피주문 시스템’ 개발 과제로 각각 선정돼 멘토업체와 이번주중 협약을 체결 후 오는 10월까지 활동한다.

해커즈랩의 ‘집으로 앱’ 과제는 여학생 및 직장여성의 안전한 귀갓길을 지원하는 모바일 앱으로 손쉬운 스마트폰 조작과 위험시 위치알림 및 메시징 기능을 통해 보호자와 지인에게 상황을 알릴 수 있도록 개발할 계획이다.

로티플 팀의 ‘모바일 앱을 이용한 커피주문 시스템’ 개발과제는 커피숍의 카운터에서 메뉴를 주문하는 대신 스마트폰으로 주문, 예약, 결제하고 고객의 스마트폰에게 바로 알림을 보낼 수 있는 호출기능 서비스 구현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호용 컴퓨터정보계열 교수는 “학교에서 배운 전공을 실무에 적용할 수 있는 좋은 기회로, 멘토업체와 프로젝트를 잘 추진해 좋은 성과가 있도록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사업에는 전국 2~4년제 대학에서 45팀이 선정됐으며 오는 16일 서울양재동 엘타워에서 프로젝트 수행계획 발표, 초청강연, 멘토-멘티 화합의 시간 등의 ‘프로젝트 계획 발표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