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의성眞’ 위상 재확인
명품 ‘의성眞’ 위상 재확인
  • 대구신문
  • 승인 2017.04.09 12: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 국가브랜드 대상

공동브랜드 부문 수상
2017년국가브랜드대상0003
김주령(오른쪽) 의성부군수가 2017 국가브랜드 대상에서 ‘의성 眞’의 공동브랜드 부문 대상을 수상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지난 6일 진행된 ‘2017년 국가브랜드 대상’에서 의성군 농산물 공동브랜드 ‘의성 眞’이 공동브랜드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국가브랜드 대상은 소비자의 엄정한 설문조사와 각계 전문가 분석 심사를 거쳐 선정됨으로써 ‘의성 眞’의 명품 농산물 브랜드 자리매김을 재확인 했다.

의성군은 낙동강이 흐르고 태백산맥과 소백산맥 줄기가 감싸 안은 청정 자연의 고장이다. 화산이었던 금성산의 화산재와 석회석 토양이 만난 비옥한 흙은 명품 의성마늘을 길러내고, 전국에서 손꼽히는 긴 일조 시간과 적은 강수량은 과일의 당도를 한껏 높여준다.

군은 자두 생산량 전국 1위, 한지형 마늘 생산량 전국 1위, 사과와 고추는 전국 4위, 복숭아 15위, 쌀 22위로 국내 농산물의주산지로 국민의 먹거리를 담당해왔다. ‘의성 眞’은 이 같은 의성의농산물 품질을 인증하는 상징으로‘참다운 진정한’, ‘거짓이 없는’, ‘신뢰성이 있는’, ‘우수한’ 의성 지역 농산물을 나타낸다.

군은 우수 농산물의 이미지 제고 및 소비자 신뢰도를 확보하기위해 다양한 판촉활동을 전개하고 대도시 유통시장에‘의성 眞’ 사과를 시작으로 자두, 복숭아, 가지를 출하하는 등 주요 농산물에 대한 인지도를 꾸준히 높여 가고 있으며 ‘믿고 먹는 브랜드’로 입지를 다져 지역발전의 기반을 굳혀가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의성 眞이 2017 국가브랜드 대상을 수상할 수 있었던 원천은 고품질 농산물 생산을 위한 농업인들의 땀과 정성”이라며 “의성 농산물 명성이 소비자들에게 지속적으로 각인될 수 있도록 품질과 브랜드 관리를 철저히 해 누구나 믿고 사서 소비할 수 있도록‘의성 眞’을 전국 최고의 농산물 공동브랜드로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의성=김병태기자 btki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