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 폐렴 때문에… 대구FC, 일정 앞당겨 조기 귀국
우한 폐렴 때문에… 대구FC, 일정 앞당겨 조기 귀국
  • 이상환
  • 승인 2020.01.27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우한 폐렴’ 사태로 인해 쿤밍에서 동계 전지훈련중인 대구FC와 상주상무가 일정을 앞당겨 조기 귀국키로했다.

대구FC 관계자는 “우한 폐렴 사태로 상하이 2차 전지훈련을 취소하고 조기 귀국하기로 결정했다. 항공편이 마련되면 곧바로 대구로 돌아올 예정이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6일부터 중국 쿤밍에서 전지훈련중인 대구는 오는 30일 상하이로 이동해 다음달 13일까지 전지훈련을 할 계획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인 ‘우한 폐렴’이 확산되면서 일정을 예정대로 소화하기 힘들다는 결정을 내리고 귀국하기로 했다.

지난 20일 친선대회 참가와 전지훈련차 중국 메이저우로 떠났던 상주 상무는 일정을 취소하고 27일 귀국했다. 상주는 25일부터 열릴 예정이었던 메이저우 구정컵을 마치고 열흘 정도 전지훈련을 한 뒤 다음달 6일에 귀국할 예정이었다.

석지윤기자 aid102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