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로 누적’ 성주군청 공무원 뇌출혈로 쓰러져 병원 이송
‘피로 누적’ 성주군청 공무원 뇌출혈로 쓰러져 병원 이송
  • 추홍식
  • 승인 2020.03.03 14: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주군청 계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업무를 보다가 과로로 쓰러져 병원으로 후송됐다.

3일 성주군에 따르면 안전건설과 하천방재 계장인 A(46)씨가 지난 2일 오전 근무 중 뇌출혈로 쓰러져 경북대병원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나 위중한 상태다.

A계장은 성주군 재난안전대책본부가 설치된 안전건설과에서 코로나19 사태는 물론 새해 태풍피해 복구사업 등의 업무를 보다가 과로로 쓰러졌다는 것이다.

성주군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안전건설과 직원의 과반수가 매일 밤늦게까지 비상근무를 해왔다”며 “A계장도 피로가 누적됐다”고 말했다.

성주=추홍식기자 chhs@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