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 빛낸 원로 배우들 코로나19로 잇따라 세상 떠나
할리우드 빛낸 원로 배우들 코로나19로 잇따라 세상 떠나
  • 승인 2020.04.07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 피에로, 패트리샤 보스워스, 제이 베니딕트 별세
배우 겸 작가 패트리샤 보스워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해 미국 할리우드의 은막을 장식했던 원로 배우들이 잇따라 세상을 떠나고 있다.

6일(현지시간) USA 투데이에 따르면 미국의 원로 배우 리 피에로(91)는 전날 오하이오주의 한 요양 시설에서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피에로는 1975년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조스’에서 백상아리에 희생된 소년의 어머니인 ‘킨트너 부인’ 역할을 맡아 관객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유족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을 준수하는 차원에서 피에로의 장례를 간소하게 치르기로 했다.

배우 겸 작가인 패트리샤 보스워스(86)도 지난 2일 코로나19에 따른 폐렴으로 세상을 떴다.

보스워스는 오드리 헵번이 주연한 1959년 작품 ‘파계’에 출연해 대중에게 얼굴을 알렸다.

1960년대 중반 이후 작가로 변신한 보스워스는 말론 브랜도와 제인 폰더 등 자신과 가까운 유명 배우들의 속 얘기를 담은 전기를 펴내 더욱 명성을 얻었다.

이와 함께 영화 ‘에일리언’과 ‘다크 나이트 라이즈’에서 조연을 맡은 제이 베니딕트(68), 스타워즈 속편 3부작에 출연한 배우 앤드루 잭(76), 영화 ‘크로커다일 던디’에서 활약한 마크 블럼(69)도 코로나19로 생을 마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