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대표그룹에서 글로벌 기업으로”
“지역 대표그룹에서 글로벌 기업으로”
  • 김주오
  • 승인 2020.10.19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성훈 대구은행장 본격 행보
그룹 디지털 혁신 의지 반영
‘IM뱅크 붐업 프로젝트’ 주도
홍보차량 타고 영업 일선 누벼
임성훈DGB대구은행장-IM뱅크붐업
임성훈 DGB대구은행장.

임성훈 DGB대구은행장이 소통 강화를 위해 업무 전용 승합차로 현장 경영에 나서 ‘고객을 부자로 만드는 1등 조력은행’을 위한 행보에 박차를 가한다고 19일 밝혔다.

DGB대구은행 53주년 제13대 은행장으로 취임한 임 은행장은 ‘고객을 부자로 만드는 1등 조력 은행’의 고객감동경영을 목표로 CEO 중점 추진전략 과제로 개인·기업·공공금융 조화, 자산 질적 개선 및 지역 성장 차별화, 본부 비이자 확대, 디지털·글로벌 금융 체계적 확대 등을 추진한다고 밝힌바 있다.

취임 직후 사랑의 헌혈버스 증정, 코로나19 극복 의료진 후원, 벤처기업 협약 등의 ‘조력 행보’를 보인 임 은행장은 현장 소통 강화를 위해 사용하는 승합차를 ‘IM뱅크 홍보 차량’으로 활용한다.

이는 DGB의 핵심전략이자 미래 성장동력인 디지털 혁신 의지를 반영한 것으로 임 은행장은 솔선수범해 전 임직원과 함께 IM뱅크 붐업 프로젝트를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은행장 및 임원, 부장급 직원들은 IM뱅크가 새겨진 점퍼를 입고 일선 영업 활동에 나서고 있는데 취임 직후 수성동 본점은 물론 봉무동 DIC센터 등 각지 근무처를 방문해 직접 IM뱅크가 새겨진 마스크 줄을 배부하는 등 전 임직원이 전사적인 IM뱅크 알리기에 나서고 있다.

임 은행장은 “지역민과 밀착한 지역대표그룹으로 성장했지만 앞으로의 100년 글로벌 기업을 위해 급속한 언택트 시대에 적극 대응해 IM뱅크를 기반으로 디지털 혁신에 힘쓰겠다”면서 “고객을 부자로 만드는 1등 조력 은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주오기자 kj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