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abi
hanabi
  • 승인 2021.01.03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anabi

시인이 가진 몽환적 상상력은 작은 램프 앞에 앉아있는 순간, 책상 언저리로 부터 번져나가, 아침햇살이 집안으로 들어올 수 있도록 배려해둔, 덧문의 한복판에 하트 모양으로 뚫어놓은 그 틈을 통해, 어둠으로 휘어 감긴 들판으로 달려 나간다. 짧은 봄 햇살이 지나간 얕은 구렁위로 찬바람이 지나칠 때, 시인의 꿈은 수평의 움직임을 멈추고, 타오르는 램프의 불처럼 상승하기 시작한다.

심지 끝을 태우며 붉은 색으로 부터 무로 변해, 어둠속으로 녹아들어 가는 램프의 불꽃은 밤하늘에 하나씩 불을 밝히는 별들에게로 전이된다.

류지헌_비트맵
류지헌 작가
※ 류지헌은 개인전 6회와 단체전 및 아트페어 등에 60회 참여했다. 현재 대구 현대 미술가회 회원, 대구 가톨릭 미술가회 회원이며, 작가로 활동하며 방천시장 보나 갤러리, 경산시장 보나K 갤러리를 운여하는 갤러리스트로도 활동하고 있다. 그는 경북 경산시 옥곡동에 작업실을 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