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3 00:28 (화)
  • 서울
    Y
    16℃
    미세먼지
  • 경기
    B
    16℃
    미세먼지
  • 인천
    B
    17℃
    미세먼지
  • 광주
    B
    19℃
    미세먼지
  • 대전
    B
    19℃
    미세먼지
  • 대구
    B
    20℃
    미세먼지
  • 울산
    B
    16℃
    미세먼지
  • 부산
    B
    18℃
    미세먼지
  • 강원
    B
    17℃
    미세먼지
  • 충북
    B
    18℃
    미세먼지
  • 충남
    B
    19℃
    미세먼지
  • 전북
    B
    17℃
    미세먼지
  • 전남
    B
    17℃
    미세먼지
  • 경북
    B
    20℃
    미세먼지
  • 경남
    B
    21℃
    미세먼지
  • 제주
    Y
    15℃
    미세먼지
  • 세종
    B
    18℃
    미세먼지
유럽 클럽대항전 역대 최고 亞 선수 '차붐-지성-흥민-희찬'
유럽 클럽대항전 역대 최고 亞 선수 '차붐-지성-흥민-희찬'
  • 승인 2021.02.14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럽축구연맹(UEFA)이 유럽 클럽대항전(챔피언스리그·유로파리그 등)을 빛낸 역대 최고의 아시아 선수들을 거론하면서 차범근, 박지성, 손흥민(토트넘), 황희찬(라이프치히)이 작성한 기록을 소환했다.

UEFA는 13일(한국시간) 홈페이지에 ‘미나미노, 아즈문, 손흥민, 황희찬 : 누가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아시아 최고 선수일까’라는 기사를 통해 유럽 클럽대항전에서 활약한 아시아 선수들의 출전 및 득점 기록을 공개했다.

UEFA에 따르면 역대 유럽 클럽대항전(챔피언스리그 및 유로파리그 포함)에서 가장 많은 득점을 따낸 선수는 손흥민이다.

손흥민은 UEFA 챔피언스리그 19골(예선 2골 포함)과 유로파리그 6골(예선 1골 포함)을 합쳐 총 25골을 넣어 막심 샤츠키흐(우즈베키스탄·23골)를 제치고 당당히 1위에 올랐다. 황희찬은 사르다르 아즈문(이란), 미나미노 다쿠미(일본)와 함께 나란히 11골을 넣어 공동 3위에 올랐다.

여기에 차범근은 레버쿠젠 시절 UEFA컵(현 유로파리그)에서 10골을 넣어 ‘까마득한 후배’들과 함께 이 부문 7위에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UEFA 챔피언스리그(예선 포함)만 따진 득점 순위에서 샤츠키흐(23골)에 이어 2위를 차지한 가운데 나란히 5골을 작성한 황희찬과 박지성이 공동 4위에 이름을 올렸다.

유럽 클럽대항전 역대 아시아 선수 최다 출전에서는 박지성이 70회로 블라디미르 마미노프(우즈베크·76경기)와 샤츠키흐(75경기)에 이어 3위에 랭크된 가운데 손흥민이 66회로 4위를 차지했다. UEFA 챔피언스리그만 따진 출전 순위에서는 박지성(59회)이 2위, 손흥민(50회) 3위, 이영표(20회)가 9위에 올랐다.

‘특별한 첫 기록’ 항목에서는 한국 선수들이 빛났다.

차범근은 아시아 선수 첫 유럽 클럽대항전 결승전 출전 선수였다. 그는 프랑크푸르트(독일) 시절 1979-1980 UEFA컵 결승전에 우승을 경험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