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케인, EPL 역대 최고 콤비 ‘우뚝’
손흥민-케인, EPL 역대 최고 콤비 ‘우뚝’
  • 승인 2021.03.08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팰리스전서 시즌 14호골 합작
26년 만에 단일 시즌 최다 기록
EPL 무대 통산 최다 합작골 ‘-2’
EPL단일시즌최다합작골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왼쪽)이 7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털 팰리스와 2020-2021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27라운드 홈 경기에서 팀의 4번째 골인 해리 케인의 헤딩골을 도운 뒤 케인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의 ‘듀오’ 손흥민(29)과 해리 케인(28)이 26년 만에 ‘EPL 단일 시즌 최다 합작골’의 주인공으로 우뚝 섰다.

손흥민은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털 팰리스와 2020-2021 EPL 27라운드 홈 경기에서 3-1로 앞서던 후반 31분 터진 해리 케인의 헤딩골을 도우면서 팀의 4-1 승리에 마무리를 장식했다.

이로써 손흥민과 케인은 이번 시즌 EPL 무대에서 무려 14골을 합작하면서 1994-1995시즌 블랙번 로버스에서 13골을 함께 만들어낸 앨런 시어러-크리스 서턴의 ‘EPL 단일 시즌 최다 합작골’ 기록을 26년 만에 넘어섰다.

축구 통계전문 사이트 옵타도 트위터 계정을 통해 “케인과 손흥민이 이번 시즌 EPL에서 서로 14골을 합작하며 1994-1995시즌 앨런 시어러와 크리스 서튼이 세웠던 기록(13골)을 깼다”고 전했다.

이번 시즌 초반부터 손흥민과 케인은 최고의 호흡을 자랑하면서 토트넘의 승승장구를 이끌었다.

손흥민과 케인은 지난 1월 2일 리즈 유나이티드와 EPL 17라운드에서 13골째를 합작하면서 시어러-서튼 기록과 타이를 이뤘다. 하지만 케인이 발목부상으로 21~22라운드에 결장하면서 팀도 연패에 빠져 손흥민과 골 합작은 잠시 쉼표 상황에 들어갔다.

이런 가운데 손흥민은 이날 크리스털 팰리스전에서 자신의 리그 9호 도움을 케인에게 전달했고, 손흥민과 케인은 EPL 역대 한 시즌 최다 합작골 ‘듀오’로 우뚝 섰다.

손흥민과 케인은 이날 콤비 플레이로 지금까지 EPL 무대에서 통산 34골을 합작했다.

이제 손흥민과 케인의 다음 목표는 프랭크 램퍼드-디디에 드로그바(첼시)가 작성한 역대 최다골 합작 기록(36골)을 경신하는 것이다.

정규리그 경기가 11경기나 남은 상황에서 손흥민과 케인은 ‘단일 시즌’을 넘어 ‘역대 통산’에서도 역대 최고의 듀오로 올라설 기회가 충분하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