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국비 4조원 시대’ 향해 본격 대응
대구시 ‘국비 4조원 시대’ 향해 본격 대응
  • 김종현
  • 승인 2021.04.11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고회 열고 신규사업 발굴
국비확보회의
권영진 대구시장이 2022년 국비확보 보고회를 주재하고 있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국비 4조원 시대를 열기 위해 9일 권영진 대구시장 주재로 ‘2022년 국비확보 보고회’를 열고 신규사업 발굴 등 대응 방안을 집중 논의했다.

대구시는 이날 논의에서 신규사업과 쟁점사업에 대해서는 정부예산 심의 시작 전 모든 행정절차를 마무리해 예산반영 걸림돌을 사전 해소하기로 했다.

2022년 대구시 주요 신규 국비 사업을 살펴보면, △자율주행 기술개발혁신(총 1천 708억원) △통합 에너지 관리시스템 구축(총 400억원) △스타트업 파크 조성(총 300억원) △재난 스마트시티 구축(총 320억원) △AI융합지역특화산업 지원(총 160억원) △지능형 의료시스템 구축(총 220억원) △중앙고속도로 확장(총 5천 500억원) 등 신규사업 96건(3천 142억원)이다. 또한, 신산업구조 전환 사업으로 △자동차산업 미래기술혁신 오픈 플랫폼 생태계 구축(총 475억원) △첨단메카닉 고분자 디지털융합기술 혁신 플랫폼 구축(총 100억원) 등 8개 사업 소재부품장비 기술개발 사업 △디지털워터시스템 구축 등 11개 예비타당성조사 대상 사업에 대한 추진현황 등을 보고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경제방역, 혁신공간 조성, 일자리창출 등 시민체감형 사업을 적극 발굴해 부처 편성 단계부터 국비가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대응할 것”을 당부했다. 2022년도 국비예산은 4월 말까지 각 부처에 신청하고, 각 부처에 신청된 예산은 기획재정부 조정을 거쳐 정부예산안을 마련해 9월 3일까지 국회에 제출하고 국회 심의·의결을 거쳐 확정된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