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광역철 원대-고모역 신설로 이익 극대화를
대구광역철 원대-고모역 신설로 이익 극대화를
  • 승인 2021.05.04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광역철도 ‘원대역’과 ‘고모역’ 신설이 가시권에 접어들었다. 지역주민들의 뜨거운 염원이 큰일을 해냈다. 대구광역철도 2차사업이 시작되는 2023년 이후 만들어질 전망이다. 원대역과 고모역의 광역철도 정차역 타당성조사가 진행될 예정이어서 신설 가능성이 높다. 원대-고모역 신설의 최대 관건은 대구시와 경북도가 정부를 설득하는 일이다. 지역 정치권도 거들어야 가능한 일이다.

대구시는 대구광역철도 구미~경산 노선이 2023년 완공되는 가운데 최근 발표된 제4차 국가철도구축망 계획에 광역철도 구미~김천 연장 노선이 포함됨에 따라 원대역과 고모역을 구미~김천 사업에 포함시키기로 했다고 한다. 대구권 광역철도는 기존 일반철도 선로를 개량해 전동차를 투입하는 비수도권 최초의 사업으로 그만큼 예산규모도 적다. 구미에서 경산까지 1차 사업은 총 연장 61.8㎞ 구간에 총 사업비는 1천515억원이다.

대구권 광역철도 구축 효과는 일일이 열거하기 힘들 정도다. 대구 및 구미·경산을 오가는 출퇴근 근로자들의 교통 불편이 해소된다. 대구 자동차부품·ICT산업과 구미의 전자, 경산 첨단 제조업 간의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된다. 특히 대구와 구미의 교류 확대와 상생경제 구축은 대구·경북 광역경제권의 출발점이 될 전망이다. 뿐만아니라 대구권 광역철도는 군위로 옮겨갈 대구 통합신공항의 접근성을 획기적으로 높인다.

특히 원대역은 단순 광역철도 역사가 아니다. 대구 발전을 위해서 꼭 필요한 역사다. 원대역 일대에는 서문시장, 달성공원, 복합레포츠타운, 대구FC축구장, 삼성창조경제단지, 순종어가길, DGB대구은행파크, 대구예술발전소 등 다양한 관광지와 시설이 운집해 있다. 광역철도를 통해서 대구에 찾아올 수 있는 관광객의 길목이다. 더욱 대구권 광역철도와 도시철도 3호선을 연결하는 유일한 환승역이다. 대구발전과 수성구민의 경북권 진출입을 위해 반드시 원대역이 들어서야 한다.

또 기왕 대구권 광역철도를 구축하기로 했다면 파급 이익을 극대화하는 게 옳다. 국책사업으로 추진 중인 대구권 광역철도사업은 기존 경부선 여유 용량을 활용해 고효율 철도망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대구권 광역철도의 파급이익을 극대화하기 위해서도 원대역과 고모역 신설이 마땅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