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돌 맞는 군위 삼국유사테마파크, 볼거리·즐길거리 ‘풍성’
한돌 맞는 군위 삼국유사테마파크, 볼거리·즐길거리 ‘풍성’
  • 김병태
  • 승인 2021.06.16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개장하는 물놀이시설 무료
한달 간 감사 이벤트, 기념품 지급
22일부터 두달간 첫 ‘사진공모전’
내달 3~4일 마술쇼·공연·이벤트
8~9일엔 여자 비치발리볼 대회
210614_삼국유사테마파크1주년
삼국유사테마파크 잔디광장.

210614_삼국유사테마파크-2
삼국유사테마파크.

군위군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한 군위 삼국유사테마파크가 다음 달 개장 1주년을 맞이한다.

삼국유사의 역사와 설화를 중심으로 조성된 삼국유사테마파크는 다채로운 놀이와 체험, 역사 프로그램, 이벤트와 시즌별 축제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경북의 주요 관광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특히, 22만평의 넓은 부지로 이루어져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입장객 간 자연스러운 2m 거리유지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것이 삼국유사테마파크의 가장 큰 매력 포인트다.

◇역사를 배우며 즐길 수 있는 삼국유사테마파크

삼국유사테마파크는 내부의 조형물들을 통해 삼국유사의 역사를 배울 수 있는 다양한 이야기길과 삼국유사테마파크의 축소판이라고 불리는 가온누리관, 삼국유사 이야기를 영상으로 만날 수 있는 신화서클영상관 등 다양한 교육뿐 아니라 삼국유사 역사 속 체험을 즐길 수 있는 국궁장, 승마장, 죽엽군수련마당, 해룡물놀이장 등 다양한 놀이체험도 조성되어 있다. 작년 한해 큰 인기를 끌었던 테마파크의 마스코트 해룡놀이터는 수심이 깊지 않아 전 연령층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물놀이 시설이다. 삼국유사의 주요 소재인 용을 활용한 놀이터로 7월 초 개장을 앞두고 있으며 철저한 준비를 통해 고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초점을 맞춰 만전을 기하고 있다. 이용료는 무료이며, 작년 이용객들의 불편사항을 반영하여 올해는 그늘막을 추가 설치해 입장객들이 즐길 수 있는 편의시설을 확충했다.

삼국유사테마파크는 개장 1주년을 맞아 고객 감사 이벤트를 한달 간 진행하고 기념품을 지급한다. 7월 3일부터 4일까지 마술쇼, 공연,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삼국유사테마파크의 7월 행사 및 프로그램

6월 22일부터 8월 22일까지 올해 처음 개최하는 ‘제 1회 삼국유사 사진공모전’은 삼국유사테마파크의 모든 순간을 담은 사진공모전을 진행할 계획이다.

삼국유사테마파크의 아름다운 자연경관, 삼국유사 내의 삼국유사 역사와 관련된 사진, 테마파크에서의 행복한 모든 순간 등 테마파크 입장객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삼국유사테마파크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재)군위문화관광재단 콘텐츠개발팀 054-380-3914로 문의하면 된다.

2021 군위군 전국 여자 비치발리볼 대회가 7월 8일부터 9일까지 삼국유사테마파크 가온광장에서 진행된다. 해변의 느낌을 그대로 살려 이색적인 행사를 준비하고 있으며 이번 비치발리볼 경기를 통해 테마파크를 찾는 입장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삼국유사테마파크와 경주세계문화엑스포를 방문하면 입장권 및 패키지 할인이 6월 1일부터 12월까지 진행하고 있다. 경주세계문화엑스포의 티켓을 제시하면 삼국유사테마파크 입장권 3천원 할인 및 패키지 2천~3천원이 할인된다. 자세한 사항은 삼국유사테마파크 홈페이지 확인 및 054-380-3964로 문의.

삼국유사테마파크 장정석 대표이사는 “철저한 방역을 통해 입장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두고 분산된 행사 운영을 진행하겠다”며“코로나로 인한 지친 마음을 테마파크에서 힐링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군위=김병태기자 btki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