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탓에…상금 확 쪼그라든 웜블던 테니스
코로나 탓에…상금 확 쪼그라든 웜블던 테니스
  • 승인 2021.06.17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26억8천만원 책정
2년 전보다 28% 줄어
올해 윔블던 테니스 대회 남녀 단식 우승 상금이 170만파운드(약 26억8천만원)로 책정됐다.

윔블던 테니스 대회를 개최하는 올잉글랜드클럽은 17일 올해 윔블던 상금 규모를 발표했다.

남녀 단식 우승 상금 170만파운드는 2년 전인 2019년 대회의 235만파운드와 비교해 27.7% 줄어든 액수다.

지난해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때문에 윔블던이 1945년 이후 75년 만에 대회가 열리지 않았다.

단식 본선 1회전에서 패한 선수들에게는 7천500만원 정도 되는 4만8천파운드를 지급한다.

대회 총상금도 2019년 3천691만9천파운드에서 올해 3천501만6천파운드로 5.2% 줄었다. 한국 돈으로 552억8천만원 정도에 이른다.

그러나 올잉글랜드클럽은 단식의 경우 4강 이상의 성적을 낸 선수들의 상금을 2019년 대비 20% 이상 삭감하는 대신 8강 이하의 성적을 낸 선수들에게는 2019년보다 인상된 액수를 지급하기로 결정, 상위 랭커들이 더 많이 양보하도록 했다.

올해 총상금 규모가 2019년에 비해 줄어든 것은 관중 입장이 2년 전보다 많이 감소하고, 코로나19로 인한 선수 및 대회 참가자들의 검사 및 숙소 관리 비용 등이 증가했기 때문이다.

28일 영국 런던의 윔블던에서 개막하는 올해 윔블던 테니스 대회는 관중 수용 가능 인원의 50%만 입장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남녀 단식 결승전이 열리는 7월 10일과 11일에는 센터 코트 수용 인원의 100%인 1만 5천명이 들어갈 전망이다.

입장 관중은 자리에 앉아 있을 때는 마스크를 벗어도 되지만 이동 시에는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