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청년정책 유공 대통령 표창
대구시, 청년정책 유공 대통령 표창
  • 김종현
  • 승인 2021.09.22 2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정책 선도·전국 확산 기여
대구형 청년보장제 등 추진
올 71개 사업 20개 부서 참여
20210521대구경북명품박람회
‘대구형 청년보장제’ 등 선도적이고 차별화된 청년정책으로 대구시가 제2회 청년의 날 기념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지난 18일 ‘제2회 청년의 날’을 맞아 지자체 청년정책 선도 및 전국적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작년에 수상한 서울시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청년정책 유공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청년정책 유공자 표창은 작년에 제정된 청년기본법에 근거해 시행됐다.

대구시는 2015년 2월 청년위원회 출범을 시작으로 청년기본조례 제정(‘15년 12월), 대구청년센터 설치(’16. 7월), 청년정책과 신설(‘17년 1월) 등 청년정책 기반을 마련하고 타지자체보다 선도적으로 청년정책을 시행했다.

2018년 발표한 ‘대구형 청년보장제’는 생애이행과정별 맞춤형 청년정책으로 올해에는 총 71개 사업에 시 20개 부서가 참여하고 있으며 총 1천 339억원의 예산이 투입돼 지역 청년들에게 희망사다리가 되고 있다.

2019년 12월에는 ‘청년희망공동체 대구’를 선언했다. 이 선언은 청년인구 유출로 위협받고 있는 지역의 위기 극복과 지속가능한 성장 발전을 위한 지역사회의 의지를 담은 전국 최초의 범시민적 사회협약이다. 코로나19 속에서도 2020년 12월에 22개의 민·관 협업사례를 공유·확산했다.

특히 대구는 청년들이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는 ‘청년자강(自强) 정책’ 과 ‘청년귀환(歸還) 정책’ 등 선도적인 정책실험을 통해서 새로운 길을 만들어 나가고 있어, 중앙청년정책조정위원회와 타 지자체가 특별히 주목하고 있다.

올해는 정부청년기본계획에 맞춰 향후 5년간 대구의 청년정책을 이끌 비전과 목표를 담은 제2차 대구시 청년정책기본계획(2021~2025년)을 수립 중이다.

배춘식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앞으로 기존 정책의 규모를 키우고, 지원 사각지대를 보완하는 정책들을 적극 발굴해 더욱더 많은 청년들이 대구에서 꿈을 펼치고, 출향 청년들도 다시 돌아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