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문예회관 10월 공연은 ‘종합선물세트’
대구문예회관 10월 공연은 ‘종합선물세트’
  • 황인옥
  • 승인 2021.09.27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AC 올해의 아티스트’ 6인 선정
국악 양성필·한국무용 채한숙
연극 강석호 등 시립단원 공연
대금연주자 양성필.
다시-대금연주자-양성필
대금연주자 양성필.

대구문화예술회관은 ‘DAC 올해의 아티스트’ 기획 공연을 10월에 진행한다. 올해 첫 선을 보이는 ‘DAC 올해의 아티스트’는 대구문화예술회관 김형국 관장이 내세운 ‘대한민국 제작 극장의 중심’이라는 비전 아래 오랜 시간 동안 대구문화예술회관과 시립예술단을 통해 지역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힘써온 아티스트들을 선정하고 공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 시민들과 소통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의미 있는 기획공연 시리즈다. 국악 양성필, 한국무용 채한숙, 현대무용 신승민, 연극 강석호, 김경선, 김효숙 등의 단원들이 선정됐다.

먼저 10월 1일 오후 7시 30분에 대구문화예술회관 팔공홀에서 양성필 대금 독주회가 시작된다. 양성필은 대구시립국악단의 악장이자 대금 연주자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자신의 이름을 건 양성필 류(流)를 창시해 대구 음악계에 큰 업적을 보여주었다. 이번 독주회에서는 ‘양식의 전환’이라는 부제로 전통음악을 창의적이고 새로운 양식으로 발전을 꾀한 자작곡 ‘가을 국화 필 무렵’, ‘시.작(始.作)’ 두 작품을 선보인다.

10월 14일 오후 7시 30분 비슬홀에서는 신승민의 춤이 무대에 오른다. 대구시립무용단의 수석 무용수로 활동하고 있는 신승민은 이날 안무자로 활약하여 더 관심이 집중된다. ‘시울-rim, 짐작(斟酌)’이라는 주제로 그 동안 무용수로 활동하면서 고민하고 노력했던 자신의 감정, 그리고 철학을 춤으로 고스란히 담아 관객들에게 전달하고자 한다.

이어지는 무대는 연극이다. 강석호의 연출로 김경선, 김효숙이 출연하는 ‘무대게임’이 10월 20일, 21일 양일간 오후 7시 30분에 비슬홀에서 진행된다. 이 작품은 프랑스 풍자 코미디의 대가 빅토르 아임이 2003년 몰리에르 최우수 극작가상을 안겨준 작품이다. 빈 무대 위 작가와 연출가 그리고 배우들의 심리적 감정변화를 그린 작품으로 프랑스 코미디 특유의 유머와 예리함을 느껴볼 수 있다. 단원 3명이 함께 연출과 출연파트로 나누어 그 동안 쌓아온 연출력과 연기력을 바탕으로 왜 자신들이 올해의 아티스트에 선정되었는지 증명하겠다고 포부를 밝히기도 하였다.

마지막 무대는 10월 29일 오후 7시 30분 비슬홀에서 ‘채한숙의 춤’을 선보인다. 대구시립국악단의 한국무용 트레이너 겸 안무자 채한숙은 전통무용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를 통해 완성해 온 살풀이 춤, 태평무, 승무 등을 선보인다. 자신이 직접 무대에 오르는 채한숙은 자신의 대표 레퍼토리로 구성하여 우리 전통 춤의 진정한 멋을 관객들에게 전달한다. 또한 대중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국내 대표 국악인 남상일이 해설을 맡아 관람하는 관객들의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전석 1만원. 예매 대구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문의 053-606-6135).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