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예비 간부들 ‘톡톡 아이디어’ 눈길
경북도 예비 간부들 ‘톡톡 아이디어’ 눈길
  • 김상만
  • 승인 2021.10.19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습 사무관 정책 보고회’ 개최
농촌 자율주행 버스 운영 제시
전통시장 편의성·안정성 도모
메타버스속 한글 캠퍼스 구축
수습사무관_정책제안_보고회1-1
경북도는 19일 ‘2021 수습사무관 정책 제안 보고회’를 갖고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수렴했다.

경북도는 19일 도청에서 ‘2021 수습사무관 정책 제안 보고회’를 개최해 예비간부들의 정책 아이디어 대결을 펼쳤다.

지난달 4일부터 경북도에서 수습 중인 사무관 15명이 3개 팀으로(‘다시’, ‘뛰자’, ‘경북’) 나눠 도정에 대한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내놨다.

도정 주요 현안사항인 △경북형 농촌 자율주행 버스체계 구축방안 △경북 도내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 △메타버스를 활용한 세계 속 한글 중심지 경북 홍보방안과 관련된 정책을 제안하고 함께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다시’팀은 농촌지역 교통환경 개선을 위한‘경북형 농촌 자율주행 버스체계 구축 방안’을 발표했다.

기존 수요 응답형 버스의 한계인 제한된 운영시간과 인건비 지출 문제를 개선한 ‘농촌형 자율주행 버스체계’를 개발해, 교통·의료·교육·소비 관련 거점을 주요 목적지로 해 운영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나아가 자율주행 버스체계 구현을 위한 ‘자율주행 시범운행지구’를 유치해 농촌 인프라 개선과 농촌 데이터 산업의 마중물 역할을 수행해 경북의 신사업을 발굴하도록 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뛰자’팀은 안동중앙신시장 사례를 중심으로 ‘경북도내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을 제안했다.

전통시장의 주요 문제인 주차, 안전 문제와 관련 IoT(사물인터넷) 기술 도입을 통한 해결책을 제시해 편의성과 안전성을 확보하고자 했다.

지역 특색을 살린 쿠킹클래스 프로그램과 굿즈를 제작하고, ‘팝업스토어’, ‘보이소 TV’를 이용한 홍보방안을 제시해 청년층 유입을 통한 전통시장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했다.

‘경북’팀은 ‘세계 속 한글 중심지 경북’과 관련해 메타버스를 활용한 글로벌 한글 캠퍼스를 구축해 눈길을 끌었다.

메타버스로 도산서원을 구현해 24시간 인공지능 한글 선생님이 상주하는 메타버스 속 한글캠퍼스를 구축하고자 했다.

이 밖에도 하회마을, 첨성대, 석굴암 등 지역 관광지에서 K-POP 춤마당, 전통놀이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해 경북을 명실상부한 한글도시로 만드는 동시에 세계로 열린 관광경북 활성화를 꾀했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