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산문화회관 4일 싱어스테이지 with 비아트리오
봉산문화회관 4일 싱어스테이지 with 비아트리오
  • 석지윤
  • 승인 2021.11.30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 낭만 더해줄 성악가·앙상블 선율
소프라노 이정아·바리톤 석상근
세계 각국 여행 에피소드 들려줘
비아트리오
비아트리오.

소프라노 이정아
소프라노 이정아.

바리톤 석상근
바리톤 석상근.

봉산문화회관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대구지역 예술계 활성화와 지역주민들이 예술에 대한 거리감을 좁히기 위한 2021년 봉포유-렉처스테이지 마지막 공연 ‘싱어스테이지 with 비아트리오’를 4일 오후 7시 30분에 가온홀에서 연다. 봉산문화회관 기획공연 시리즈인 ‘봉포유’는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공모사업에 신청하여 선정된 기획프로그램이다.

봉포유의 다섯 번째 스테이지인 이번 공연은 해설이 함께 하며, 소프라노 이정아, 바리톤 석상근과 앙상블 비아트리오의 콜라보로 구성된다.

소프라노 이정아는 대구를 대표하는 소프라노로서 영남대 음악대학 성악과, 이탈리아 밀라노 베르디국립음악원을 졸업했다. 이탈리아 파르마 오르페오 아카데미 최고연주자과정을 졸업하고 로마 아뎀 아카데미 성악교수법과정 졸업, 독립 뷔르츠부르크 국립음대 오페라과정을 수료했다.

그는 2007년 대구국제오페라 축제 개막작 ‘나비부인’ 출연으로 오페라대상 특별상을 수상할 성악가로 국내외 유명 오페라단에서 주역 가수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바리톤 석상근은 대구 출신 국제무대에 활동한 성악가로서 영남대 음악대학 성악과, 이탈리아 마스카니 국립윽악원을 졸업한 후 티토 곱비 국제성악콩쿨에서 최고의 바리톤 특별상을 비롯해 자코모 아라갈, 레나타 테발디, 비옷띠, 움베르토 죠르다노 등 유럽의 권위 있는 국제성악콩쿨에서 일곱 차례 그랑프리 우승을 하며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 스웨덴 등에서 ‘나부코’, ‘리골레토’ 등 수십여편의 주역가수로 유럽 오페라극장에서 활하고 독일 뮌스터극장 전속 주역가수를 역임했다.

비아트리오는 세계 최고 권위의 영국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에 한국 아티스트 최초 최다 공식초청(2011,2013,2017)된 대구를 대표하는 월드뮤직 앙상블로서 에딘버러페스티벌, 프랑스 아비뇽 등 다양한 음악축제에 참가하여 공연 ‘아리랑을 들려주러 유럽에 간다’로 5번의 유럽투어 25개국 60개지역 230여회 이상 연주를 진행하며 본인들의 활동영역을 넓히고 있다.

대구를 대표하는 성악가와 앙상블이 참여하는 이번 공연에서는 여행을 주제로 고향 대구와 영국, 이탈리아, 독일, 스페인, 프랑스 등 참여 아티스트들이 태어나고 역량을 키웠던 곳에서의 에피소드를 풀어낸다. 전석 1만원. 문의 053-661-3521

황인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