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상버스, 시외·고속버스로 확대
“저상버스, 시외·고속버스로 확대
  • 윤정
  • 승인 2022.01.19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개인 예산제’ 도입 추진”
尹, 장애인 관련 공약 발표
안내견-윤석열대선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가 19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삼성화재 안내견학교를 방문, 안내견 훈련사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19일 시내버스에만 도입된 저상버스를 시외·고속·광역버스로 확대하겠다고 공약했다.

윤 후보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장애인 공약을 발표했다.

그는 미국·영국·독일처럼 장애인이 주어진 액수 안에서 직접 원하는 복지 서비스를 선택할 수 있는 ‘개인 예산제’를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개인 예산제에 따라 지원된 예산은 활동 지원 서비스 이용, 보조기기, 재활서비스 이용, 교육비용, 교통비용 등에 바우처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다.

윤 후보는 현재 중증장애인 150명당 1대인 장애인 콜택시를 100명당 1대로 확대하고 중증장애인도 택시호출서비스앱 이용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시각장애인을 위한 안내견 분양도 현재 연간 15마리 수준에서 두 배로 늘리고 시각장애인의 안전한 보행을 위한 내비게이션 기술 투자를 확대하기로 했다.

윤 후보는 장애인을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에 대한 4차 산업형 인재로 육성하기 위해 현재 전국에 2곳인 장애인 디지털 훈련센터를 17개 시·도로 확대하겠다고 공약했다.

이와 함께 국립한국복지대학에 장애인 문화예술 관련 학과 신설, 장애인 전용 창작공간 설치 등을 통해 장애인의 예술 교육과 창작 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발달지연·장애 영유아 재활치료 서비스에 대한 국민건강보험 적용도 추진하고 발달지연·장애 진단과 치료, 교육을 한 곳에서 받을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도 확충하기로 했다.

윤 후보는 “장애는 더이상 불가능과 불평등의 이유가 돼서는 안 된다”며 “장애인들이 사회의 당당한 일원으로 마땅히 누려야 할 권리를 보장받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오후에는 경기 용인시 시각장애인 안내견 학교를 방문, 장애인 관련 현장 정책 행보를 이어갔다.

윤정기자 yj@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