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아트센터, 전문 국악 축제 개최
달서아트센터, 전문 국악 축제 개최
  • 황인옥
  • 승인 2022.05.08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14일 우수 국악인 한 무대에
(재)달서문화재단 달서아트센터는 DSAC 아트 페스티벌 첫 번째 순서로 우수 국악인들을 한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는 전문 국악 축제 ‘제2회 달서 국악’을 13일, 14일 양일간 달서아트센터 청룡홀에서 연다.

올해도 대금 명인 이영섭(영남대 국악과 교수)이 예술감독을 맡아 ‘Here & Now’를 슬로건으로 공연한다.

이 시대를 대표하는 국악작곡가 이정호와 양승환, 실력파 타악그룹 사물놀이 ‘느닷’과 대구를 기반으로 참신한 음악을 들려주는 우리음악집단 ‘소옥’의 무대를 통해 지금을 살아가는 우리들의 삶을 한국음악이라는 영혼의 노래로 풀어내는 과정을 선보인다.

먼저 13일에는 국악작곡가 양승환이 2014년도부터 발표한 ‘Space Dialogue’ 시리즈 중 작·편곡뿐만 아니라 연주자로도 참여한 ‘엇모리 in Gb’, ‘Nowhere’, ‘Cricket’, ‘Make Sense’ 등 완성도 높은 그의 작품을 연주한다.

또 14일에는 ARKO한국창작음악제(아창제)에서 국악부문 작곡가로 선정된 이정호의 곡들이 준비되어 있는데 ‘자아의 시간’으로 명명된 이번 공연엔 ‘황홀경’, ‘그림자가 사라졌다’, ‘진리’, ‘내가 사라졌다’까지 그만의 선율적인 음악을 만나볼 수 있다.

석지윤기자 aid102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