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나이지리아와 경제·에너지 협력 강화”
경북도 “나이지리아와 경제·에너지 협력 강화”
  • 김상만
  • 승인 2022.05.24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영석유공사 대표단 접견
“석유·천연가스 매장 비중 커
다양한 협력 사업 발굴 추진”
나이지리아_국영기업대표단_접견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가 24일 대구 엑스포에서 나이지리아 국영석유공사 추바 오카디보 이사회 의장 등을 만나 경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24일 대구 엑스코 VIP룸(하늘정원)에서 나이지리아국영석유공사(NNPC) 추바 오카디보 이사회 의장, 멜레콜로 캬리 대표 등 기업대표단과 알리 모하메드 마가시주한 나이지리아 대사를 접견했다.

나이지리아는 세계 석유매장량 10위, 천연가스 매장량 9위 국가로 성장 잠재력이 큰 신흥개발 국가로 꼽힌다. 이번 만남은 경북도와 나이지리아 간 경제·에너지분야 협력 가능성을 논의하기 위해 이뤄졌다.

나이지리아국영석유공사는 1977년 나이지리아 연방정부 산하에 설립돼 석유·천연가스의 탐사개발부터 정유, 석유화학, 운송, 마케팅까지 석유산업 전 분야를 아우르는 세계적인 석유기업이다.

한편, 경북도는 나이지리아 새마을운동 협력사업인 ‘라이스(Rice)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라이스 프로젝트는 카치나주, 단코테 기업과 함께 나이지리아 빈곤해결을 위해 지역의 벼농사 재배기술을 전수해 역량을 강화하고 농업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진행 중이다. 2019년도 재배면적이 1㏊에 불과했던 것이 2021년에는 10㏊까지 확장하는 등 상호간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하대성 부지사는 “나이지리아는 세계 10대 산유국으로 원유 및 천연가스 부문에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국가이다”며 “도와 상생발전 할 수 있는 협력 가능성을 논의했으며, 이번 만남을 계기로 다양한 협력 사업이 발굴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