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FC, 연장 승부서 8강행 좌절
대구FC, 연장 승부서 8강행 좌절
  • 석지윤
  • 승인 2022.08.18 2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FC 챔피언스리그 16강전
제카 ‘골’…전북에 1-2로 져
0818ACL16강vs전북-제카
대구FC는 18일 오후 5시 일본 사이타마 코마바스타디움에서 치른 AFC 챔피언스리그 16강전 전북현대와 경기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혈투 끝에 1-2로 패했다. 대구FC 제공

대구FC가 연장전 승부 끝에 전북에 패했다.

대구FC는 18일 일본 사이타마 코마바스타디움에서 치른 AFC 챔피언스리그 16강전 전북현대와 경기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혈투 끝에 1-2로 패했다. 이날 패배로 대구는 지난 시즌에 이어 2년 연속 ACL 무대 16강에 만족해야 했다.

이날 대구는 조진우-홍정운-정태욱의 스리백과 케이타-이용래-황재원-장성원으로 이어지는 허리 라인을 구성했다. 공격진엔 세징야-제카-고재현의 삼각편대를 최후방에는 오승훈을 내세웠다. 줄곧 주전으로 나섰던 이진용, 김진혁, 페냐 등은 교체명단에서 대기했다.

대구는 몇 차례 공방을 주고 받았지만 전반전을 0-0으로 마쳤다. 전반전을 잘 버텨낸 대구는 후반전 개시 직후 1분만에 전북에 선제 실점을 내주며 끌려갔다. 하지만 10분만에 후방에서 길게 이어진 패스를 제카가 상대 키퍼 다리 사이로 집어 넣어 골망을 흔들며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대구는 후반전 케이타, 제카, 고재현, 이용래 등을 대신해 홍철, 김진혁, 페냐, 이근호 등을 잇따라 투입하며 승부를 걸었다. 김진혁과 이근호가 결정적인 헤더로 전북 골망을 위협했지만 득점으로 이어지지 않는 등 정규시간 90분 내에 승부가 갈리지 않으며 승부는 연장전까지 이어졌다. 연장 전후반 30분 동안에도 득점이 나오지 않으며 승부차기까지 추가시간 3분만을 남겨둔 상태에서 경기 종료 직전 상대 공격수의 크로스를 대구 수비진이 제대로 클리어해내지 못하거 문전에 있던 전북 선수가 이를 밀어 넣으며 스코어는 1-2가 됐다. 대구는 필사적으로 동점을 노렸지만 골망을 흔드는데 실패하며 전북에 패했다.

대구는 오는 28일 오후 7시 DGB대구은행파크에서 김천상무와 하나원큐 K리그1 2022 23라운드 홈 경기를 치른다.

석지윤기자 aid1021@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