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 실경뮤지컬 ‘박서생’ 군민 매료
의성 실경뮤지컬 ‘박서생’ 군민 매료
  • 김병태
  • 승인 2022.09.27 21: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흘간 관람객 2천400여명
지역 콘텐츠 성장 가능성 엿봐
의성-뮤지컬박서생
의성군 산수실경뮤지컬 박서생의 한 장면.

의성군 비안 출신으로 실학운동의 선구자로 공헌한 율정 박서생을 소재로 한 산수실경뮤지컬 ‘박서생’공연이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4일간 의성을 뜨겁게 달궜다.

매 회차 600명 이상의 군민들이 뮤지컬 박서생 공연을 관람하기 위해 남대천 구봉공원을 찾았다. 공연이 진행되는 100분간 관객석에서 연이은 감탄사와 환호성이 터져 나왔다.

특히 극의 연출에 있어 상당한 비중을 차지하는 3D 비디오 매핑 기술이 접목된 영상미는 화려한 조명과 음악적 요소, 뮤지컬배우 조유신을 포함 40여명의 배우들의 탄탄한 노래실력과 같이 어우러져 군민들에게 한층 더 다양한 볼거리와 재미를 선사했다.

뮤지컬 박서생은 조선 최초의 통신사로 두 번에 걸쳐 일본을 다녀온 율정 박서생의 통신사 여정에 중점을 둔 작품이다.

통신사 여정에서 얻은 경험을 통해 수차를 도입하여 조선 초 농사관개 발전에 크게 이바지한 그의 개혁적이고 실용적인 정신을 재조명하는 등 지역 콘텐츠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주었고 또한 향후 지역문화가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제시하였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지역민들과 함께 나눌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예술공연프로그램을 순차적으로 기획, 발굴해서 1년 365일 활력 넘치는 의성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의성=김병태기자 btki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