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별사과즙’ 대만 수출길
영주 ‘별사과즙’ 대만 수출길
  • 김교윤
  • 승인 2022.10.25 2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천700㎏ 물량 선적식 가져
별 모양 미니 사과 ‘가을스타’
특이한 모양에 당도 높아 인기
내달 아시아 과일박람회 참가
25일 영주시 봉현면 대촌리 소재 소백산하늘 허브앤프룻 사과즙 제조업체에서 별모양 사과 ‘가을스타’ 사과즙의 대만 시장 공략을 위한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

이날 수출길에 오른 영주 별사과즙은 2천700kg(900박스/3kg) 물량으로 대만 대형마트 및 온라인몰 등에서 유통된다.

별사과 ‘가을스타’는 가을향기영농조합법인 장석철 대표(60·영주시 봉현면)가 개발해 영주시와 함께 국립종자원에 품종보호 등록한 별모양의 미니사과로 모양도 특이하고 당도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현재 백화점, 대형마트, 온라인 등 소비자와 유통업체의 문의가 쇄도해 미니사과 시장에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별사과는 평균 당도가 17~18°Bx로 높으며 사과에 문제되는 병해충 피해가 낮아 상품성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과육이 단단해 유통과정에서 변질가능성이 낮아 상품화에도 유리하다.

사과뿐만 아니라 농가에서 재배한 우수한 품질의 사과로 착즙한 사과즙은 특유의 향이 있고, 당도와 산도의 적절한 비율의 맛으로 대만 시장 진출의 성과를 이루게 됐다.

11월 2일부터 4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되는 ‘2022 아시아 과일 박람회’에서도 전세계 바이어와 소비자들에게 소개되며, 연말에 싱가포르, 베트남에 수출이 예정돼 있다.

장 대표)는 “별사과 소비시장 개척을 위해 계약생산과 재배를 일원화하고 고품질 별사과 생산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소비자 호응이 좋은 별사과와 별사과즙을 여러 나라 수출길에 오르길 기대한다”라고 발했다.

장성욱 영주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미래를 예측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미래를 창조하는 것이다며, 꾸준히 수출시장을 개척해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에서 영주 별사과가 사랑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교윤기자 kky@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