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바타: 물의 길', 전 세계 최초 韓 개봉… 제임스 카메론 감독 내한 확정
'아바타: 물의 길', 전 세계 최초 韓 개봉… 제임스 카메론 감독 내한 확정
  • 김민주
  • 승인 2022.11.22 15: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14일 미국보다 앞서 국내 개봉
캐머런 감독 등 12월9일 내한해 홍보
‘아바타: 물의 길’ 메인 포스터.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아바타: 물의 길’ 메인 포스터.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

2022년 최고의 기대작 '아바타: 물의 길'이 오는 12월 14일 한국 전 세계 최초 개봉 확정 소식과 함께 제임스 카메론 감독과 존 랜도 프로듀서를 비롯, 배우 샘 워싱턴, 조 샐다나, 시고니 위버, 스티븐 랭 씨 등 주역들의 12월 9일 내한 소식을 알리며 국내 관객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2009년 혁신적인 기술력으로 신드롬을 일으키며 월드와이드 역대 흥행 순위 1위를 기록하고 있는 '아바타'의 후속편 '아바타: 물의 길'은 전편에 이어 제임스 카메론 감독이 13년만에 선보이는 영화로, 판도라 행성에서 '제이크 설리'와 '네이티리'가 이룬 가족이 겪게 되는 무자비한 위협과 살아남기 위해 떠나야 하는 긴 여정과 전투, 그리고 견뎌내야 할 상처에 대한 이야기이다.

오랜 기다림 끝에 만나는 만큼 높은 완성도로 기대를 모으는 '아바타: 물의 길'이 오는 12월 14일, 한국 관객들을 가장 먼저 만날 것으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연출을 맡은 제임스 카메론 감독은 '아바타'의 폭발적인 신드롬 이후 업그레이드된 기술력과 더 커진 스케일의 시리즈를 관객들에게 선보이기 위해 장장 13년이라는 시간을 들였다. 판도라 행성의 바다를 배경으로 한 광활하고 경이로운 비주얼, 다양한 수중 크리처는 '아바타: 물의 길'을 기다려온 관객들에게 다시 한번 최상의 영화적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국에서 전 세계 최초 개봉을 확정한 데 이어, 제임스 카메론 감독과 존 랜도 프로듀서, 샘 워싱턴, 조 샐다나, 시고니 위버, 스티븐 랭 씨 등 영화의 주역들이 개봉 전 12월 9일 내한해 레드카펫 행사, 기자회견 등 일정을 소화하며 한국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감독과 프로듀서, 배우들에게 직접 듣는 영화 이야기는 영화의 재미와 감동을 더욱 배가 시키는 것은 물론, 다시 없을 경험으로 기억될 것이다. 내한과 관련된 자세한 일정은 추후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김민주기자 kmj@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