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15개 시·군 사과 한자리서 맛봤다
경북 15개 시·군 사과 한자리서 맛봤다
  • 김상만
  • 승인 2022.11.27 11: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협의회, 대구서 홍보행사
각지 생산 사과 저렴하게 판매
다트 게임·버스킹 공연 등 진행
농민-소비자 수확의 기쁨 나눠
경북사과_홍보행사1
경북도는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대구스타디움에서 경북 사과 판로망 확대를 위한 홍보, 판촉행사를 가졌다.

경북도는 지역 사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소비자들이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2022 경북사과 홍보행사’를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대구스타디움 서편광장에서 개최했다.

그간 본격적인 사과 출하기인 매년 11월에 서울 등 대도시에서 개최했으나, 지난 2년간은 코로나 19로 인해 현장 판매가 불가능해 부득이 온라인 행사로 진행했다.

17번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GYEONGBUK APPLE’S BACK(경북사과가 돌아왔다)‘을 주제로 대구시민을 찾아 경북도와 사과주산지시군협의회(15개 시군)가 주최하고 대구경북능금농업협동조합이 주관했다.

첫날인 25일 오후 3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27일까지 3일간 행사가 진행 됐다.

장을 방문하는 시민들에게 지역 15개 사과주산지 시군(포항, 경주, 김천, 안동, 영주, 영천, 상주, 문경, 군위, 의성, 청송, 영양, 영덕, 예천, 봉화)에서 생산한 사과를 직접 맛보고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할인판매행사(6천원/2.5㎏)를 실시했다.

행사기간 농가에서 직접 생산한 다양한 품종의 사과와 메시지를 담은 문자 사과 등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경북사과 명품관’을 운영했다.

또 사과 다트 게임, SNS 경북사과 먹자, 페이스 페인팅, 버스킹 공연 등 다양한 체험·부대행사를 마련해 행사장을 찾는 관람객에게 즐길거리도 제공했다.

행사장을 직접 방문하지 못한 사람들을 위해 지난 21일부터 27일까지 경북 고향장터 사이소 및 네이버 스마트스토어에서 온라인 판매(1만원/3kg)도 진행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코로나19 방역 완화 조치로 3년 만에 사과 홍보행사가 소비자들을 직접 찾아갔다”면서 “이번 행사가 농민들과 소비자들이 풍성한 수확의 기쁨을 함께 나누는 자리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의 사과 생산현황은 2만955ha, 30만9천톤으로 전국 생산량(51만6천톤)의 60%를 점유할 정도로 전국 최대의 사과 주산지이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