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선수몸값 1조5천600억원 vs 2천260억원…골리앗과 맞서는 벤투호
[월드컵] 선수몸값 1조5천600억원 vs 2천260억원…골리앗과 맞서는 벤투호
  • 승인 2022.12.04 07: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년 만에 월드컵 16강 진출을 이룬 한국 축구가 이제 사상 첫 ‘원정 대회 8강’이라는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그런데 상대가 ‘세계 최강’ 브라질이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6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스타디움 974에서 브라질과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전을 치른다.

한국은 3일 포르투갈과의 조별리그 H조 마지막 3차전에서 후반 46분 터진 황희찬(울버햄프턴)의 극적인 결승 골로 2-1 역전승을 거두고 16강에 진출했다.

나란히 1승 1무 1패(승점 4)를 기록한 우루과이와 골 득실 차까지 같았지만, 다득점에서 앞선 우리나라가 포르투갈(2승 1패)에 이은 조 2위로 16강에 오르는 기적을 만들어냈다.

우리나라가 월드컵에서 16강에 오른 것은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회 이후 12년 만이자 4강 신화를 쓴 2002년 한일 대회를 포함해 통산 세 번째다.

이제 원정 월드컵 16강이라는 새역사를 쓰려 하지만 상대가 너무 세다.

2승 1패로 G조 1위를 차지하고 16강에 진출한 브라질은 올해로 22번째인 월드컵에서 한 번도 빠짐없이 본선에 참가했고, 통산 최다인 5번이나 우승을 차지한 축구 강국이다.

현재 FIFA 랭킹도 1위(한국 28위)다. 카타르에서도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힌다.

선수들의 면면도 화려하다. 최종명단에 든 26명 중 22명이 유럽 프로축구 빅리그인 잉글랜드, 스페인, 프랑스, 이탈리아에서 뛰고 있다.

몸값도 어마어마하다.

선수들의 시장 가치를 분석하는 축구 사이트 트랜스퍼마르크트에 따르면 이번 대회에 참가한 브라질 선수 26명의 시장가치, 즉 이적료 추정치 총액은 11억4천만유로(약 1조5천600억원)다.

이번 대회 본선에 참가한 32개국 중 잉글랜드(12억6천만유로)에 이어 2위다.

브라질에서 가장 시장가치가 높은 선수는 측면 공격수 비니시우스 주니오르(레알 마드리드)로 1억2천만 유로에 달한다. 비니시우스 주니오르는 이번 대회 32개 참가국을 통틀어서도 프랑스의 공격수 킬리안 음바페(파리 생제르맹·1억6천만유로)에 이은 두 번째로 몸값이 높게 책정된 선수다.

이에 맞서는 한국 대표팀의 시장가치 총액은 1억6천448만유로(2천260억원)다. 브라질의 7분의 1수준이다.

그나마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득점왕 손흥민(토트넘) 덕분에 격차가 이 정도다.

트랜스퍼마르크트가 추산하는 손흥민의 이적료는 7천만유로다.

하지만 브라질에는 비니시우스 주니오르 외에도 호드리구(8천만유로),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 가브리에우 제주스(아스널), 안토니(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상 7천500만유로) 등 손흥민보다 시장가치가 높은 선수들이 더 있다. 마르키뉴스(파리 생제르맹)는 7천만유로로 손흥민과 같다.

다만, 제주스는 오른 무릎 부상으로 한국과 16강전을 포함한 이번 대회 남은 경기에 뛸 수 없는 상황이다. 세르비아와 1차전에서 오른 발목을 다쳐 이후 두 경기를 뛰지 못한 네이마르는 한국전에 나설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 대표팀에서는 손흥민 다음이 3천500만유로의 ‘괴물 수비수’ 김민재(나폴리)다. 이어 16강 진출의 주역인 황희찬과 이강인(마요르카)이 1천200만유로로 뒤를 잇는다.

한국 선수 중에서 시장가치가 1천만유로를 넘는 선수는 이들 네 명뿐이다.

몸값만 놓고 보면 한국과 브라질의 대결은 다윗과 골리앗의 싸움이다.

하지만 벤투호는 우리 선수단 시장가치의 6배 가까이 되는 포르투갈(9억3천700만유로)도 끝까지 물고 늘어져 무릎 꿇렸다.

이번 대회 조별리그에서도 이변이 적지 않았지만 지면 바로 탈락하는 16강부터는 무슨 일이 벌어질지 더욱 모른다.

벤투호가 ‘삼바 군단’ 브라질을 넘어서면 한국 축구사에 다시 한번 새 장이 열린다.연합뉴스

◇ 한국-브라질 축구대표팀 주요 선수 시장가치(트랜스퍼마르크트 4일 기준)

한국  브라질
선수  시장가치(유로)  선수  시장가치(유로)
손흥민  7천만  비니시우스 주니오르  1억2천만
김민재  3천500만  호드리구  8천만
이강인
황희찬
 1천200만

 네이마르
가브리에우 제주스
안토니
 7천500만

정우영
(프라이부르크)
 550만
 마르키뉴스
 7천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