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외국銀 국내지점 순이익 1.5조
지난해 외국銀 국내지점 순이익 1.5조
  • 윤정
  • 승인 2023.03.21 2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감원 국내 외국은행 실적 발표
전년比 40.4%↑·이자이익 9.3%↓
파생이익 증가로 비이자이익 급증
지난해 외국은행 국내 지점이 1조5억원에 달하는 순이익을 기록한 것으로 파악됐다.

21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22년 외국은행 국내지점 영업실적’에 따르면 지난해 외국은행 국내 지점이 거둔 순이익은 1조4천941억원으로 조사됐다.

이는 전년 대비 40.4%(4천297억 원) 증가한 것이다.

이자 이익은 1조6천130억 원으로, 전년보다 9.3%(1천647억 원) 감소했다.

금리 상승에 따라 차입금 이자 비용(변동금리)은 빠르게 늘었지만 고정금리 대출과 국공채 투자 등 영향으로 이자수익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비이자이익은 1조2천931억 원으로, 전년보다 149%(7천738억 원) 급증했다. 파생 관련 이익이 전년보다 90.9% 증가한 9조8천717억 원에 달하면서 비이자이익이 많이 늘었다.

외국은행 국내지점들이 환율·금리 상승 리스크 헤지(hedge)를 위해 파생상품거래를 늘린 영향이다.

다만 유가증권과 외환 부문에서는 손실이 확대됐다. 유가증권 손실은 2조8천억 원으로, 손실 폭이 전년(-1조원)보다 커졌다. 환율 상승 영향으로 외화부채 평가손실이 발생하며 외환 손실은 6조 원에 달했다.

대손비용은 492억 원으로 전년(-105억원)보다 597억 원 증가했다. 고정이하여신이 증가한 영향 등을 받았다.

금감원은 향후 대내외 변동성 확대에 대비해 외환·파생거래 관련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는 등 은행별 취약 부문에 대한 상시 감시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윤정기자 yj@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