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아열대 과수 육성 미래 농업 준비”
경북도 “아열대 과수 육성 미래 농업 준비”
  • 김상만
  • 승인 2023.03.30 2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열대과수연구회 총회·교육
망고 등 생산·판매 발전방향 논의
재배 시범사업 1.2㏊ 추가 육성
경북도농업기술원이 급격한 기후변화를 감안, 아열대 과수산업을 집중 육성함으로써 경북농업의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

경북 농업기술원은 지난 29일 농업인회관에서 아열대과수연구회 임원 및 회원 60여명이 모인 가운데 ‘2023년 아열대과수연구회 총회 및 교육’을 가졌다.

경북도 아열대과수연구회는 만감류, 망고, 바나나, 커피 등 아열대과수를 재배하는 도내 농업인들로 구성돼 있다.

2021년에 조직돼 아열대과수산업의 발전 방안을 협의하고 재배기술을 연구하는 농업인단체다.

이날 총회에서는 경북 아열대과수 생산과 판매에 대한 발전방향을 논의하고, 만감류 및 망고 재배의 핵심 기술과 스마트농업 기술 교육도 함께 이뤄져 회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

경북도는 2021년부터 ‘경북도 아열대농업 육성 및 지원 조례’를 제정해 전문단지 조성 등 아열대농업에 투자하고 있다.

특히 농업기술원에서는 한라봉, 레드향, 애플망고 등 3과종에 대한 재배기술 매뉴얼을 제작·보급했고, 올해는 유망 아열대과수 재배 시범사업을 통해 3개소 1.2ha를 추가로 육성할 계획이다.

한편, 경북 도내 아열대과수 재배면적은 매년 소폭 상승하고 있는데, 지난해 기준 158농가 39ha 규모로 재배되고 있으며, 만감류가 26ha로 가장 많고 백향과, 무화과 등이 뒤를 잇고 있다.

조영숙 경북도농업기술원장은 “올해 3월은 평년 4월의 날씨와 유사하고 봄꽃들은 1주일 정도 개화가 빨라지고 있다”며 “기존 전통과수들의 재배한계선이 북상하는 만큼 기후변화에 대응해 아열대과수를 신소득 작목으로 육성하고, 경북의 미래 농업을 대비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