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vs 미토마 ‘작은 한일전’
손흥민 vs 미토마 ‘작은 한일전’
  • 승인 2023.04.06 12: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토트넘-브라이턴 격돌
亞 최고 공격수 ‘자존심 싸움’
손, EPL 100호 골까지 - 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00호 골 고지 앞에서 머뭇거리던 손흥민(토트넘)이 ‘일본산 적토마’ 미토마 가오루(브라이턴)와 ‘작은 한일전’을 펼친다.

토트넘은 8일 오후 11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브라이턴을 상대로 2022-2023 EPL 30라운드를 치른다.

손흥민에게는 아시아 최고 공격수의 ‘자존심’이, 토트넘에는 ‘4위권 진입’이 각각 걸린 중요한 경기다.

2015년 8월 토트넘에 합류한 이후 8번째 시즌을 보내는 중인 손흥민은 총 141골을 터뜨리며 구단 역대 최다 득점 7위에 자리 잡고 있다.

EPL에서만 99골 50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은 EPL 통산 100호 골에 단 한 골만을 남겨두고 있다.

올 시즌 손흥민은 예년보다 부진하지만, 후반기 들어 조금씩 득점 페이스를 올리고 있어 대기록 달성의 기대감을 키운다.

골잡이로 전성기에 있는 손흥민과 떠오르는 골잡이 미토마가 펼치는 사실상 첫 ‘진검승부’여서 관심은 더 뜨겁다.

전반기 10라운드에서 두 선수의 첫 맞대결이 펼쳐진 바 있지만, 이때는 미토마가 아직 팀의 주력 공격 자원으로 자리 잡기 전이었다.

이 경기에서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해리 케인의 1-0 결승골을 도왔고, 미토마는 후반 22분 교체 투입됐다.

일본 J리그에서 뛰다 2021년 브라이턴으로 이적한 미토마는 벨기에 임대 생활을 거쳐 올 시즌부터 브라이턴에서 본격적으로 뛰고 있다.

최근 5경기 연속으로 공격포인트(2골 4도움)를 작성한 것을 포함해 EPL 7골 5도움을 올리며 브라이턴의 상위권 고공비행에 엔진 구실을 톡톡히 하고 있다.

올 시즌만 놓고 보면 6골 4도움을 기록 중인 손흥민보다 미토마가 나은 활약을 펼치고 있는 게 사실이다.

손흥민의 EPL 첫 시즌과 비교해보면 미토마의 압승이다. 손흥민은 EPL 무대에 처음 오른 2015-2016시즌 4골 1도움에 그쳤다.

두 선수는 주 포지션도 왼쪽 공격수로 같다. 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