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이노비즈 기업을 찾아서] 종합 디자인 전문기업 (주)디엔비, 기술 입은 디자인 제공으로 기업 매출 증대 돕다
[대구·경북 이노비즈 기업을 찾아서] 종합 디자인 전문기업 (주)디엔비, 기술 입은 디자인 제공으로 기업 매출 증대 돕다
  • 김홍철
  • 승인 2023.10.09 21: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부설 연구소 인증 획득
2년 연속 청년 친화 강소기업
매뉴얼·데이터베이스 등 구축
대구 관광브랜드 ‘네추럴 대구’
송해공원 조형물 등 다수 제작
디엔비
사진 왼쪽부터 대구 수성구 들안로에 있는 (주)디엔비 본사 전경. 디엔비가 공공디자인 분야 사업을 수주해 설치한 대구 달성군 송해공원 내 옥연지에 있는 부유형 달 조형물 모습.

대구광역시 수성구 범어동에 있는 (주)디엔비(D&B)는 지난 22년 동안 디자인 개발 분야에서 신뢰를 구축하며 기술혁신 인증, 벤처기업 인증 등 다양한 수상 실적을 자랑하는 지역을 대표하는 종합 디자인 전문기업이다.

‘비즈니스 바다를 모험하는 디자인 물고기’를 의미하는 디엔비는 시각디자인, 산업디자인, 환경디자인 분야에서 국내뿐 아니라 국외에서도 전문적인 디자인을 선보이며, 진취적인 기업 문화를 통해 디자이너들이 주인의식을 가지고 끊임없이 연구하고 체계적인 디자인 개발을 추구하고 있다.

지속적인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클라이언트의 요구(Needs)를 충족시키고 확실한 기대효과를 제공하기 위해 환경조사, 내부 분석, 마케팅 분석 기법을 활용해 마케팅 전략을 구축하고 있다. 기업의 가치를 높이는 디자인을 제공해 매출 증대에 기여하는 고부가가치 디자인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디엔비는 지난 2007년에 산업디자인 전문 회사로 등록했으며, 2009년엔 이노비즈(INNO-BIZ) 및 벤처기업 인증을 획득해 디자인 개발 역량을 강화했다.

또한, 2013년에는 기업부설 연구소 인증을 획득해 기술과 디자인의 창조와 융합을 통해 고부가가치를 창출함으로써 기업과 지역사회의 발전에 기여하는 비전을 실현하고 있다.

수준 높은 디자인 기술력을 보유한 인재 육성 우수기업으로 2년 연속 청년 친화 강소기업에 선정돼 인적자원 역량 강화와 고용안정을 선도하고 있다.

산업디자인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비전, 사명, 경영 원칙을 기반으로 기업환경 및 전략분석을 철저히 진행하며, 통일성 있는 프로세스와 매뉴얼을 제작해 최적의 결과물을 관리하고 프로젝트와 관련된 모든 데이터베이스를 철저히 구축하고 있다.

디엔비는 지금까지 대구 관광브랜드인 ‘네추럴 대구’ (NATURAL DAEGU), 수원컨벤션센터 등 BI(기업이나 기관 등이 소유한 브랜드의 이미지를 통합화하는 작업) 디자인을 비롯해 김천 평화시장·대구 달서시장·신매시장 등의 캐릭터를 다수 디자인했다.

공공디자인 분야로는 △경북 경산 자라지 경관개선 조형물 및 사인물 설치 △대구 달성군 송해공원 내 옥연지 부유형 달 조형물 설치 △경북 의성읍 골목길 환경정비 및 마늘 상가 거리 개선 사업 △여수 죽포항 어촌뉴딜사업 마을 공공디자인 정주 환경 개선 사업 △전북 완주군 용진읍 진입 관문 디자인 개발 및 제작 설치 등 다수의 사업에 참여하기도 했다.

정효경(이노비즈 대구경북지회장) 디엔비 대표는 “끊임없는 혁신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디자인산업 경제발전에 기여하고, 미래에도 높은 수준의 디자인과 기술로 고객과 협력해 성공적인 프로젝트를 구현할 계획”이라며 “디자인을 위한 디자인을 개발하는 것이 아니라 경쟁력 강화 및 디자인권을 보호하고 실제적인 경쟁우위를 창출하도록 충실히 수행하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홍철기자 khc@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