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리조나, NL 제패…월드시리즈 무대 오른다
애리조나, NL 제패…월드시리즈 무대 오른다
  • 승인 2023.10.25 2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챔피언십 최종 7차전
필라델피아 4-2 제압
NLCS-애리조나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가 25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최종 7차전 원정경기에서 필라델피아 필리스를 4-2로 꺾은 뒤 선수들이 승리를 자축하고 있다. 연합뉴스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가 22년 만에 미국프로야구(MLB) 내셔널리그(NL)를 제패하고 월드시리즈 무대에 올랐다.

애리조나는 25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시티즌스 뱅크 파크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최종 7차전 원정경기에서 필라델피아 필리스를 4-2로 꺾었다.

6번 시드로 가을 무대에 올랐던 애리조나는 밀워키 브루어스,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 이어 필라델피아까지 꺾는 ‘업셋’에 성공하며 2001년 이후 22년 만이자, 구단 역사상 두 번째로 월드시리즈에 진출했다.

1998년 창단한 애리조나는 2001년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월드시리즈에 올라 뉴욕 양키스를 누르고 우승 반지를 꼈다. 당시 김병현이 우승 멤버였다.

창단 두 번째 우승을 노리는 애리조나의 상대는 아메리칸리그(AL) 우승팀 텍사스 레인저스다. 1차전은 오는 28일 텍사스 홈에서 열린다.

반면 2년 연속 NL 우승이 좌절된 필라델피아는 작년 월드시리즈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에 밀려 준우승했던 아쉬움을 털 기회를 놓쳤다.

지난해 처음 빅리그 무대를 밟은 코빈 캐럴은 이날 4타수 3안타 2타점 2득점으로 애리조나의 승리를 이끌었다.

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