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이재성, 하위리그 팀에 덜미…나란히 DFB포칼 조기 탈락
김민재·이재성, 하위리그 팀에 덜미…나란히 DFB포칼 조기 탈락
  • 승인 2023.11.02 10: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최강’ 바이에른 뮌헨이 3부리그 팀에 덜미를 잡혀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조기 탈락의 수모를 당했다.

뮌헨은 2일(한국시간) 독일 자르브뤼켄의 루트비히스파르크 슈타디온에서 열린 FC 자르브뤼켄(3부리그)과 2023-2024 DFB포칼 2라운드에서 1-1로 팽팽하던 후반 추가 시간 결승 골을 얻어맞아 1-2로 졌다.

이로써 뮌헨은 2019-2020시즌 정상에 오른 뒤로는 이 대회에서 4시즌 연속 우승 사냥에 실패했다.

대회 최다 우승(20회)에 빛나는 뮌헨은 2020-2021시즌과 2021-2022시즌 모두 2회전에서 탈락하더니 지난 시즌에는 8강의 고비를 넘지 못했고, 이번 시즌 또다시 2라운드에서 미끄러져 자존심을 구겼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선정 ‘올해의 국제선수상’을 받은 뮌헨의 수비수 김민재는 선발로 출전해 풀타임을 뛰었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김민재는 최근 공식전 11경기 연속 풀타임(정규리그 7경기·유럽클럽대항전 3경기·포칼 1경기)의 힘겨운 일정을 소화했으나 이날은 소득이 없었다.

뮌헨은 전반 16분 토마스 뮐러가 페널티아크 정면 부근에서 기습적인 오른발 중거리포로 골 맛을 봐 먼저 앞서 나갔다.

하지만 자르브뤼켄도 쉽게 물러서지 않았고, 전반 추가 시간 동점 골을 터트렸다.

김민재가 후방에서 미드필더 프란스 크레치히에게 빌드업 패스를 내줬고, 크레치히가 볼을 잡은 과정에서 상대의 압박에 볼을 빼앗겼다.

김민재가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쇄도하는 자르브뤼켄의 루카스 보더에게 급하게 태클을 시도했지만 볼을 빼앗지 못했고, 보더의 패스를 받은 파트리크 존트하이머에게 실점했다.

전반을 1-1로 마친 뮌헨은 후반에도 일방적인 공세를 펼쳤지만 득점에 실패하더니 결국 후반 추가시간 역전 결승 골을 얻어맞았다.

자르브뤼켄은 후반 추가시간 역습 상황에서 오른쪽 측면 크로스를 받은 마르셀 가우스가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왼발 슈팅으로 득점에 성공하며 뮌헨을 무너뜨렸다.

국가대표 미드필더 이재성이 뛰는 마인츠도 2부리그 팀인 헤르타 베를린과의 DFB포칼 2라운드에서 0-3으로 패했다.

분데스리가에서 개막 9경기 연속 무승(3무 6패)을 이어오던 마인츠는 DFB 포칼 2라운드에서도 패해 일찍 짐을 쌌다.

헤르타 베를린은 지난 시즌 분데스리가에서 최하위에 머물러 올 시즌 2부로 강등된 팀이다.

왼쪽 측면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이재성은 후반 14분 마르코 리히터와 교체될 때까지 59분간 중원을 누볐으나 공격포인트는 기록하지 못했다.

마인츠는 전반 추가시간 헤르타 베를린의 파비안 레제에게 페널티킥 득점을 허용해 0-1로 전반을 마쳤다.

후반 5분에는 페널티 지역 내 핸드볼 파울로 하리스 타바코비치에게 두 번째 페널티킥을 내줬다.

후반 16분에는 헤르타 베를린의 존조 케니가 오른쪽 측면에서 오른발로 올린 크로스를 골 지역 왼쪽에서 타바코비치가 헤더로 내리꽂아 멀티 골을 완성했다.

마인츠는 후반 공 점유율을 높이며 반격 기회를 엿봤지만, 전체 슈팅 9개 중 유효슈팅이 1개에 그치는 등 무딘 공격으로 맥없이 주저앉았다.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