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루옌, PGA 투어 WWT 챔피언십 우승…마지막 홀 '끝내기 이글'
판루옌, PGA 투어 WWT 챔피언십 우승…마지막 홀 '끝내기 이글'
  • 승인 2023.11.06 09: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릭 판루옌(남아프리카공화국)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월드와이드 테크놀로지 챔피언십(총상금 820만 달러)에서 우승했다.

판루옌은 6일(한국시간) 멕시코 로스카보스의 엘카르도날(파72·7천452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8개, 보기 1개를 묶어 9언더파 63타를 쳤다.

최종 합계 27언더파 261타를 기록한 판루옌은 공동 2위 맷 쿠처(미국)와 카밀로 비예가스(콜롬비아)를 2타 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판루옌은 2021년 8월 배러쿠다 챔피언십 이후 2년 3개월 만에 투어 2승을 달성했다. 이 대회 우승 상금은 147만6천 달러(약 19억3천만원)다.

3라운드까지 1타 차 3위였던 판루옌은 이날 후반에만 8타를 줄이는 맹타를 휘둘러 역전승을 거뒀다.

특히 16, 17번 홀 연속 버디로 공동 선두에 올랐고, 마지막 18번 홀(파5)에서는 약 5m 이글 퍼트를 넣는 뒷심을 발휘했다.

우승을 차지한 뒤 판루옌은 방송 인터뷰를 통해 최근 지인 한 명이 세상을 떠난 사실을 털어놓으며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3라운드 공동 선두였던 쿠처와 비예가스가 나란히 공동 2위에 올랐고, 교포 선수 저스틴 서(미국)가 24언더파 264타로 단독 4위를 차지했다.

이경훈은 이날 보기 없이 버디만 7개를 기록하는 깔끔한 플레이를 펼쳐 최종 합계 13언더파 275타, 공동 54위로 대회를 마쳤다.

이 대회는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설계한 코스에서 진행됐다.

PGA 투어 2023-2024시즌은 이제 버뮤다 챔피언십과 RSM 클래식 2개가 남았다.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