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연속 올림픽 본선 노리는 황선홍호, 일본·중국·UAE와 한 조
10연속 올림픽 본선 노리는 황선홍호, 일본·중국·UAE와 한 조
  • 승인 2023.11.24 11: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 U-23 아시안컵 조 편성…1∼3위는 파리 올림픽 본선 직행
신태용호 인도네시아는 카타르·호주·요르단과 조별리그
U-23 아시안컵 조 편성. 아시아축구연맹 홈페이지 캡처

 

황선홍호가 파리 올림픽 최종 예선인 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아시안컵 조별리그에서 일본, 중국, 아랍에미리트(UAE)와 경쟁한다.

한국은 23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윈덤 도하 호텔에서 열린 2024 AFC U-23 아시안컵 조 추첨 결과, 이들 팀과 B조에 편성됐다.

개최국 카타르와 직전인 2022 U-23 아시안컵 1, 2, 3위 팀인 사우디아라비아, 우즈베키스탄, 일본이 포트 1에 배정됐다.

호주, 이라크, 베트남과 함께 포트 2에 배정된 한국은 1번 시드 팀 일본이 속한 B조에 묶여 조별리그부터 한일전을 치르게 됐다.

황선홍호는 지난 9∼10월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결승에서도 일본과 맞붙었다. 당시 일본을 2-1로 꺾고 최종 승자가 됐다.

황선홍호로서는 2년 전의 아픔을 갚아줄 기회를 조별리그부터 잡았다.

한국 축구 공격의 핵으로 떠오른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이 출격한 지난해 U-23 아시안컵 8강에서 황선홍호는 일본에 0-3으로 완패해 발길을 돌린 바 있다.

내년 4월 개막하는 U-23 아시안컵은 16개국이 4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펼친다. 각 조 1, 2위 팀이 8강에 올라 녹다운 토너먼트를 거쳐 우승팀을 결정한다.

이 대회에서 최종 3위 안에 들면 파리 올림픽 본선으로 직행한다.

4위를 차지하면 아프리카축구연맹(CAF) 소속 국가와 플레이오프를 치러야 한다.

'올림픽 최다 연속 출전' 세계 기록(9회)을 보유한 한국 축구는 이번 U-23 아시안컵을 통해 1988년 서울 올림픽 이후 10회 연속 올림픽 본선행을 노린다.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전신인 U-23 챔피언십 시절을 포함해 U-23 아시안컵에서 통산 18승 5무 5패를 기록했다.

2014년 초대 대회를 4위로 마친 우리나라는 2016년 대회에서는 준우승을 거뒀다.

김학범 감독 체제로 나선 2020년 대회에서 첫 우승을 이뤘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최근 프랑스 전지훈련을 통해 자신감을 제대로 끌어올렸다.

지난 18일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 르아브르와 친선전에서 득점 없이 비긴 황선홍호는 21일 티에리 앙리 감독이 지휘한 프랑스 U-21 팀과 경기에서는 3-0 완승을 거뒀다.

조별리그부터 만나는 일본도 최근 기세가 매섭다.

오이와 고 감독이 이끄는 일본 U-22 대표팀은 지난 18일 안방에서 열린 아르헨티나 U-22 대표팀과 친선 경기에서 무려 5골을 폭발하며 5-2 승리를 거뒀다.

한편,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인도네시아는 개최국 카타르, 호주, 요르단과 함께 A조에 편성됐다.

 

◇ 2024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아시안컵 조 추첨 결과

▲ A조 = 카타르, 호주, 요르단, 인도네시아

▲ B조 = 일본, 한국, 아랍에미리트, 중국

▲ C조 = 사우디아라비아, 이라크, 태국, 타지키스탄

▲ D조 = 우즈베키스탄, 베트남, 쿠웨이트, 말레이시아

 

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