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워케이션 최적지 경북서 ‘일쉼동체’
야놀자, 워케이션 최적지 경북서 ‘일쉼동체’
  • 김상만
  • 승인 2023.11.26 2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9일까지 120명 경주 방문
문화재 관람·야경프로그램 참여
“경북형 워케이션 홍보 계기될 것”
‘야놀자’ 직원들이 워케이션의 최적지인 경북을 찾았다.

경북도는 26일부터 12월 9일까지 야놀자 임직원 120명이 워케이션을 위해 경주를 찾는다고 밝혔다.

도는 지난 6월 전국 근로자와 프리랜서를 대상으로 경북형 워케이션 상품을 기획해 운영 중이다. ‘일과 쉼을 동시에, 일쉼동체’ 슬로건으로 경북의 자연환경, 관광자원과 인프라를 활용해 빌딩 숲이 아닌 진짜 숲과 자연에서 일과 쉼을 함께할 수 있는 근무·휴가 프로그램이다.

올해 34개 상품에 2천500명이 워케이션 상품을 이용하고 있고 이번에 야놀자 직원들이 경주를 찾았다. 워케이션은 기업의 성과 창출을 위한 새로운 근무 트렌드이자 복지모델로 떠오르고 있다.

야놀자가 경북 경주를 선택한 것은 역사 문화도시로서 왕릉과 문화재를 둘러보며 워케이션을 할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으로 작용했다고 한다.

도는 경북형 워케이션에 참여한 직원들에게 웰컴키트와 경주 복합문화공간 플레이스씨 입장권, 커피쿠폰을 제공하고 저녁에는 경주의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야경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라한호텔에서는 가족동반 직원을 위해 아기침대, 아기욕조, 유모차 등 아이용 물품도 제공한다.

김상철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야놀자의 선택으로 경북형 워케이션을 더욱 알리는 계기가 됐다”며 “전국 어디서도 경험할 수 없는 프로그램으로 일과 휴가를 함께하는 삶을 즐겨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