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MVP 로하스가 돌아온다…친정팀 kt와 90만 달러 계약
2020년 MVP 로하스가 돌아온다…친정팀 kt와 90만 달러 계약
  • 승인 2023.12.07 15: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KBO리그 최우수선수상(MVP)을 받았던 외국인 타자 멜 로하스 주니어(33)가 친정팀 kt wiz로 복귀했다.

프로야구 kt는 7일 “로하스 주니어와 총액 90만 달러에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로하스는 kt와 계약 후 “다시 kt 유니폼을 입게 돼 기쁘다”라며 “kt에서 뛰면서 좋은 기억이 많았고, 복귀하고 싶은 마음이 컸다. 동료들과 팬들을 다시 만날 생각에 기대된다”고 밝혔다.

로하스 주니어는 2017년부터 2020년까지 kt 타선을 이끈 외국인 타자다.

그는 4시즌 모두 3할대 타율, 두 자릿수 홈런을 때렸고 2020년엔 타율 0.349(3위), 47홈런(1위), 135타점(1위), 116득점(1위), 장타율 0.680(1위)을 기록하며 정규시즌 MVP를 거머쥐었다.

그는 일본 프로야구 한신 타이거스의 러브콜을 받고 무대를 옮겼으나 2시즌 통산 타율 0.220, 17홈런에 그친 뒤 퇴출당했다.

로하스 주니어는 올해 멕시코 리그와 도미니카 윈터리그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갔다.

나도현 kt 단장은 “로하스는 다른 리그에서 뛸 때도 꾸준히 지켜봤다”라며 “여전히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kt는 아울러 2023시즌 승률왕인 오른손 투수 윌리엄 쿠에바스와 총액 150만 달러에 재계약했다.

2019년 kt에 입단한 쿠에바스는 2022시즌 중반 팔꿈치 부상으로 퇴출됐으나 올해 대체 선수로 다시 합류해 최고의 기량을 뽐냈다.

18경기에서 12승 무패 평균자책점 2.60을 기록했다.

나도현 단장은 “쿠에바스는 이미 기량이 검증됐다”며 “몸 상태도 이상이 없어서 재계약을 추진했다. 내년 시즌에도 에이스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