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신인 보이그룹 NCT 위시, 오늘 도쿄돔서 데뷔
SM 신인 보이그룹 NCT 위시, 오늘 도쿄돔서 데뷔
  • 김민주
  • 승인 2024.02.21 13: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M 신인 보이그룹 NCT 위시, 오늘 도쿄돔서 데뷔
NCT 위시. SM엔터테인먼트 제공
SM엔터테인먼트 신인 보이그룹 NCT 위시(NCT WISH)가 21일 일본 도쿄돔에서 대망의 데뷔 신고식을 치른다.

NCT 위시는 시온, 리쿠, 유우시, 재희, 료, 사쿠야 6명의 멤버로 구성된 팀이다. ‘위시 포 아워 위시’(WISH for Our WISH)를 캐치프레이즈로 삼아 ‘음악과 사랑으로 모든 이들의 소원과 꿈을 응원하며 함께 이뤄가자’는 포부를 표현했다.

NCT 위시는 특히 NCT의 ‘무한 확장’ 세계관을 마무리하는 NCT 마지막 팀으로도 관심을 모았다. 이들은 일본을 기반으로 하면서도 한국과 일본 양국에서 동시에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SM은 “멤버 선발 과정부터 ‘아시아의 별’ 보아가 프로듀서로 함께하며 음악과 퍼포먼스 등을 총괄했다”고 소개했다.

데뷔곡 ‘위시’는 올드스쿨 힙합을 기반으로 한 미디엄 템포의 댄스곡이다. 에너지 넘치는 훅(Hook·강한 인상을 주는 후렴구), 서정적인 멜로디, 청량하면서도 감성적인 보컬이 특징이다. 멤버들은 노래 가사를 통해 ‘지금부터 시작될 새로운 미래에 ’위시‘(WISH)를 담아 앞으로 나아가겠다’는 의지를 표현했다.

이들은 이날 일본 도쿄돔에서 열리는 ‘SM타운 라이브 2024 SMCU 팰리스 @도쿄’무대에서 데뷔곡 ‘위시’를 처음으로 공개한다.

NCT 위시는 지난해 일본 9개 도시에서 24회에 걸쳐 프리 데뷔 투어도 열어 데뷔 전부터 인기를 모았다.

NCT 위시의 데뷔 싱글 ‘위시’는 28일 오후 6시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이 싱글은 다음 달 4일 실물 음반으로도 발매된다.
김민주기자 kmj@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