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묘' 개봉 4일 만에 200만 돌파…무서운 흥행 기세
'파묘' 개봉 4일 만에 200만 돌파…무서운 흥행 기세
  • 김민주
  • 승인 2024.02.26 14: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묘' 개봉 4일 만에 200만 돌파…무서운 흥행 기세
파묘 스틸컷. 쇼박스 제공
장재현 감독의 오컬트(Occult·초자연적 현상) 영화 ‘파묘’가 개봉 첫 주말 200만 명에 육박하는 관객을 모으며 극장가를 휩쓸고 있다.

2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를 보면 ‘파묘’는 지난 23일부터 25일까지 196만 3554명을 모았다. 박스오피스 1위에 해당하는 성적이다. 누적 관객 수는 229만 9710명이다.

개봉 첫날 33만 명을 모았던 이 영화의 기세는 갈수록 파죽지세다. 지난 24일엔 77만 925명, 25일엔 81만 8130명을 모았다. ‘파묘’는 지난해 누적 관객수 1310만 명을 기록한 ‘서울의 봄’이 개봉 6일째 200만 관객을 동원한 것보다 이틀이나 빠르다. 당시 ‘서울의 봄’은 개봉 첫 주 관객 187만 7123명을 모았다.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작품이다. 최민식,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이 출연하고 ‘사바하’ ‘검은 사제들’의 장재현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영화는 흥미로운 소재와 배우들의 연기, 감독의 연출 등 3박자가 잘 버무러졌다는 평가를 받는다.

풍수지리와 무속신앙이 얽힌 소재를 오컬트 베테랑인 장재현 감독의 섬세한 연출이 긴장감을 높이고 배우들의 현실적인 연기가 더해져 완성도를 높였다는 평가가 나온다. 실관람객 만족도를 나타내는 CGV 골든에그지수는 95%를 기록하고 있다.
김민주기자 kmj@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