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5경기 만에 선발 출격에도…뮌헨, 승격팀에 역전패 충격
김민재, 5경기 만에 선발 출격에도…뮌헨, 승격팀에 역전패 충격
  • 승인 2024.04.07 12: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축구 수비의 핵 김민재가 5경기 만에 선발로 돌아왔으나 소속팀 바이에른 뮌헨(독일)은 승격팀에 두 골 차 우위를 지키지 못하고 충격적인 역전패를 당했다.

뮌헨은 6일(현지시간) 독일 하이덴하임의 포이트 아레나에서 열린 2023-2024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28라운드 하이덴하임과 원정 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에릭 다이어와 경쟁에서 밀려 4경기 연속 선발 명단에서 빠졌던 김민재가 모처럼 토마스 투헬 감독에게 주전 센터백으로 낙점받아 처음부터 그라운드를 밟았다.

지난달 1일 프라이부르크전(2-2 무승부) 이후 5경기 만에 선발 복귀전을 치른 김민재지만 팀의 역전패를 막지는 못했다.

전반 2골을 먼저 넣어 승기를 잡는 듯했던 뮌헨은 후반에만 내리 3골을 내주며 무너졌다.

다요 우파메카노와 중앙 수비로 호흡을 맞춘 김민재가 후반 실점 장면마다 아쉬운 모습을 보였다.

전반 38분과 45분 나온 해리 케인과 세르주 나브리의 연속골로 앞선 뮌헨은 후반 시작 5분 만에 케빈 세사에게 만회 골을 허용했다.

뮌헨 진영까지 날아온 골킥을 김민재가 헤딩으로 제대로 처리하지 못한 게 실점으로 이어졌다.

1분 후에는 팀 클라인딘스트에게 동점 골까지 내줬는데, 이때도 페널티지역으로 크로스가 넘어오자 클라인딘스트가 김민재의 뒷공간을 파고들어 득점했다.

후반 34분 클라인딘스트가 멀티골을 완성하면서 짜릿한 역전을 이끌었고, 이후 뮌헨의 골잡이들이 침묵하며 하이덴하임이 ‘대어’를 잡았다.

빌드업 작업을 위해 김민재가 전방으로 전진한 가운데 하이덴하임의 역습이 이뤄졌다.

상대의 빠른 공수 전환을 따라가지 못한 김민재는 페널티박스로 복귀하는 도중 클라인딘스트가 역전 결승골을 뽑아내는 장면을 지켜만 봤다.

시즌 6패(19승 3무·승점 60)째를 당한 뮌헨은 우승 경쟁은커녕 2위 자리도 위태로워졌다.

정우영이 뛰는 3위 슈투트가르트(19승 3무 6패)가 이날 도르트문트를 원정에서 후반 19분에 터진 세루 기라시의 결승골을 앞세워 1-0 승리를 거둬 승점 60 고지를 밟았기 때문이다.

골 득실·다득점에서는 뮌헨(+44·80골)이 슈투트가르트(+30·64골)에 앞선다.

정우영은 1-0으로 앞선 후반 23분 크리스 퓌리히와 교체로 그라운드를 밟았다. 경기가 끝날 때까지 왕성한 활동량을 보였으나 공격포인트는 기록하지 못했다.

이번 라운드에서는 리그 28경기째 무패행진을 달리는 레버쿠젠의 사상 첫 우승도 더 유력해졌다. 원정에서 우니온 베를린을 1-0으로 잡은 레버쿠젠(승점 76)은 24승(4무)째를 챙겼다.

올 시즌 종료까지 6경기를 남겨둔 가운데 뮌헨과 격차를 승점 16까지 벌렸다.

아울러 사비 알론소 감독이 이끄는 레버쿠젠이 남은 6경기에서도 지지 않는다면 1963년 출범한 분데스리가 역사에 최초 무패 우승팀으로 기록된다.

지난 시즌 2부리그에서 우승해 1부로 올라온 하이덴하임은 8승 9무 11패로 승점 33을 쌓아 11위에 자리했다.연합뉴스

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