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결승골 도움' 토트넘, 노팅엄 3-1 꺾고 4위로
'손흥민 결승골 도움' 토트넘, 노팅엄 3-1 꺾고 4위로
  • 승인 2024.04.08 09: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이 결승골을 도우며 토트넘 홋스퍼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4위로 견인했다.

토트넘은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024 EPL 32라운드 홈 경기에서 노팅엄 포리스트에 3-1로 완승했다.

최전방 공격수로 나선 손흥민은 풀타임을 소화하며 2-1을 만드는 결승골을 도와 토트넘 승리에 한몫했다.

후반 7분 페널티아크의 손흥민이 왼쪽으로 공을 내주자 미키 판더펜이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해 노팅엄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의 올 시즌 리그 9호 도움이다.

30라운드 루턴과 경기에서 리그 15호 골을 넣은 손흥민은 이로써 15골 9도움을 기록, 10골-10도움 고지까지 1도움만을 남겨놓게 됐다.

17골 10도움을 올리며 생애 두 번째로 EPL에서 10골-10도움을 달성한 2020-2021시즌 이후 3년 만에 다시 한번 값진 기록을 작성할 가능성이 커졌다.

손흥민은 이날 16호 골도 올릴 뻔했으나 골대 불운에 아쉬움을 삼켰다.

후반 40분 브레넌 존슨의 패스를 받아 페널티아크 부근에서 날린 왼발 슈팅이 골키퍼 손에 스친 뒤 오른쪽 골대를 맞고 나왔다.

이 밖에도 활발하게 전방을 휘저으며 좋은 장면을 끊임없이 만들어낸 손흥민은 팬 투표로 뽑는 ‘맨 오브 더 매치(MOTM)’로 선정됐다.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3경기 무패(2승 1무)를 이어간 토트넘은 승점 60(골 득실 +20)으로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 마지노선인 4위로 올라섰다.

한 경기를 더 치른 5위 애스턴 빌라(승점 60·골 득실 +17)와 승점은 같지만, 골 득실에서 앞섰다.

토트넘의 선제골에도 손흥민이 관여했다.

전반 15분 손흥민이 왼쪽으로 패스를 찔러주자 티모 베르너가 빠른 템포로 땅볼 크로스를 넘겼고, 노팅엄 수비수 무릴로가 이를 황급하게 걷어낸다는 게 골대로 들어가 자책골이 됐다.

노팅엄이 전반 27분 안토니 엘랑가의 땅볼 크로스에 이은 크리스 우드의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1-1을 만들었으나 토트넘은 손흥민이 도와준 골로 다시 달아났다.

후반 13분 페드로 포로가 토트넘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왼쪽에서 제임스 매디슨이 올린 크로스를 로드리고 벤탕쿠르가 헤더로 마무리한다는 것이 제대로 맞지 않아 흘렀고, 골 지역 정면에서 도사리던 포로가 오른발로 강하게 슈팅해 골대를 갈랐다.연합뉴스

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