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골' 김천 정치인, K리그1 6라운드 MVP
'멀티골' 김천 정치인, K리그1 6라운드 MVP
  • 승인 2024.04.09 15: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멀티 골로 팀의 역전승을 이끈 프로축구 K리그1 김천 상무의 정치인이 하나은행 K리그1 2024 6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빛났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6일 경북 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광주FC와의 5라운드 경기에서 멀티골을 기록해 김천의 2-1 역전승을 이끈 정치인을 6라운드 MVP로 선정했다”고 9일 발표했다.

정치인은 김천이 0-1로 뒤지던 전반 종료 직전, 김대원의 크로스를 헤더로 마무리해 동점 골을 터뜨렸다.

후반 13분에는 페널티킥을 성공해 2-1 역전승을 완성했다.

정치인이 K리그1에서 멀티 골을 기록한 건 처음이다.

정치인의 활약에 힘입어 승점 3을 추가한 김천(승점 12)은 K리그1 2위 자리를 지켰다.

6라운드 베스트 매치는 7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전하나시티즌과 포항 스틸러스의 경기다.

대전이 레안드로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후반 36분 포항의 김인성이 동점 골을 넣었다.

포항은 후반 종료 직전 정재희의 결승 골로 2-1 역전승을 거뒀다.

6라운드 베스트 팀은 수원FC를 3-0으로 꺾은 울산 HD다.

울산은 6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경기에서 시즌 5호 골을 터뜨린 이동경을 비롯해 마수걸이포를 신고한 루빅손과 주민규 등이 고루 골 맛을 봤다.

K리그1 베스트 11 공격수에는 유리 조나탄(제주), 이상헌(강원)이 선정됐고, 미드필더에는 정치인과 강현묵(김천), 이동경, 김인성이 이름을 올렸다.

베스트 11 수비수로는 김태환(제주), 황석호(울산), 강투지, 황문기(이상 강원)가 뽑혔고, 골키퍼 자리는 조현우(울산)의 차지였다.

K리그2 5라운드 MVP로는 천안시티FC의 모따가 뽑혔다.

모따는 7일 충남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경남FC와의 경기에서 멀티 골을 기록했다.

공방전 끝에 2-2 무승부로 끝난 이 경기는 K리그2 5라운드 베스트 매치가 됐다.

K리그2 5라운드 베스트 팀은 수원 삼성이다.연합뉴스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