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동 불안에…해수부, 물류대응반 확대 운영
중동 불안에…해수부, 물류대응반 확대 운영
  • 이지연
  • 승인 2024.04.15 21: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상 수출입물류 영향 점검회의
“모든 시나리오 검토 선제 대응”
해양수산부는 중동정세 불안에 대응해 수출입물류 비상대응반을 확대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해수부는 이날 송명달 차관 주재로 이란의 이스라엘 공격에 따른 해상 수출입물류 영향 점검 회의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

이날 회의에는 한국해운협회, 한국무역협회와 HMM, 현대글로비스, 팬오션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란혁명수비대는 13일(현지 시간) 오후 11시 이스라엘을 향해 무인기와 미사일 공격을 감행했다고 발표했으며 이날 공격 전 호르무즈 해협에서 포르투갈 선적 컨테이너선을 나포했다.

이에 해수부는 수출입물류 비상대응반을 확대 운영하며 사태 확산 등 중동 지역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시나리오를 검토해 선제 대응하기로 했다.

송 차관은 “호르무즈 해협에서 물류 중단 등이 발생하면 수출입 물류 영향이 불가피하다”라며 “비상대응반을 철저히 운영해 해상물류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해수부는 지난해 12월 예멘 후티 반군의 민간선박 공격 때부터 민관 합동 비상대응반을 운영하며 수출입 물류 지원을 시행해 왔다.

화물 선적공간이 부족한 북유럽 노선에 1만1천TEU(1TEU는 길이 20피트 컨테이너 1개)급 컨테이너 선박 1척, 지중해노선에 4천∼6천TEU급 컨테이너 선박 3척을 임시 투입했고 중소기업에는 항차당 1천375TEU의 전용 선적 공간을 배정해 수출을 지원하고 있다.

이지연기자 ljy@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