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대통령 비서실장 정진석은 누구?
신임 대통령 비서실장 정진석은 누구?
  • 이기동
  • 승인 2024.04.22 14: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임 대통령 비서실장에 임명된 5선의 정진석(64) 의원은 대표적인 친윤계 중진으로 집권 여당 원내대표와 비상대책위원장, 국회부의장 및 국회사무총장, 청와대 정무수석 등 정부와 국회, 대통령실 요직을 두루 거친 특이한 이력의 소유자다.

지난 4·10 총선에서 자신의 지역구(충남 공주·부여·청양)에 출마해 6선 도전에 나섰지만, 문재인 청와대 대변인 출신의 민주당 박수현 후보와 맞붙어 낙선했다.

친화력과 정무적 감각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아 온 정 비서실장은 충남 공주 출생으로 고려대 정외과를 나와 한국일보에서 15년 간 정치부, 워싱턴 특파원, 논설위원 등으로 기자 생활을 했다.

지난 2000년 16대 총선에서 부친의 지역구였던 충남 공주·연기에 출마해 2020년 21대 총선까지 5선을 했다. 부친인 고(故) 정석모 전 의원은 6선 의원과 내무부 장관, 강원도지사, 충남지사 등을 지냈다.

2010년 18대 국회 비례대표 의원때 이명박 정부 청와대에서 정무수석을 했고, 19대 국회에서는 국회의장 비서실장과 국회 사무총장을 지냈다. 20대 국회에서는 새누리당 원내대표를 맡았고, 21대 국회에서는 국회부의장을 연임했다.

지난 대선 때는 문재인 정부와 마찰을 빚던 윤석열 검찰총장을 국민의힘 대선 후보로 정계 입문시키는 과정에 앞장서며 대표적인 당내 친윤 중진으로 평가 받았다. 2022년 9월 이준석 전 대표가 물러난 뒤 주호영 의원에 이어 두번째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을 맡아 작년 3월 전당대회에서 김기현 대표가 취임할 때까지 여당을 이끌었다.
이기동기자 leekd@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