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윤보미, 라도와 7년 열애 인정 "곡 작업하며 좋은 감정 생겨"
에이핑크 윤보미, 라도와 7년 열애 인정 "곡 작업하며 좋은 감정 생겨"
  • 김민주
  • 승인 2024.04.23 14: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핑크 윤보미, 라도와 열애 인정 '곡 작업하며 좋은 감정 생
초이크리에이티브랩,라도 SNS
그룹 에이핑크 멤버 윤보미와 작곡팀 블랙아이드필승의 라도가 열애를 인정했다.

23일 윤보미의 소속사 초이크리에이티브랩은 “본인 확인 결과, 윤보미는 기사에 보도된 대로 상대 측과 좋은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라고 밝혔다. 다만 “아티스트의 사생활이기에 이외에는 확인이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라도의 소속사 하이업엔터테인먼트 역시 “본인 확인 결과, 두 사람은 현재 좋은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며 열애를 인정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윤보미와 라도가 에이핑크 정규 3집 앨범의 타이틀곡 ‘내가 설렐 수 있게’로 인연을 맺고 지난 2017년 4월부터 8년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열애가 알려진 이날 윤보미는 자필 편지를 통해 팬들에게 직접 소식을 전했다.

편지에서 윤보미는 “많은 곡 작업을 함께 하면서 서로 좋은 감정이 생겨 연애를 시작해 지금까지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며 라도와의 열애를 공식화했다.

이어 “지혜롭고 현명한 사람을 만나 많이 부족하고 어렸던 저도 더 성숙하고 건강한 사람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것 같다”며 연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993년생인 윤보미는 2011년 에이핑크로 데뷔해 ‘노노노’, ‘미스터 츄’, ‘러브’, ‘1도 없어’ 등의 히트곡으로 사랑받았다. 연기자로도 활동 중인 윤보미는 현재 인기리에 방영 중인 tvN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에서 촌철살인 비서 나채연 역으로 출연 중이다.

1984년생인 라도는 하이업엔터테인먼트의 프로듀서로, 트와이스의 ‘TT’, ‘치얼 업’, 청하의 ‘벌써 12시’ 등의 히트곡을 썼다. 지난 2020년 걸그룹 스테이씨를 데뷔시키며 ‘에이셉’(ASAP), ‘테디베어’(TEDDY BEAR), ‘버블’(BUBBLE) 등의 곡으로 사랑받았다.
김민주기자 kmj@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