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인삼박물관 특별기획전 '풍기인삼협동조합, 116년의 발자취를 따라서' 개최
영주시 인삼박물관 특별기획전 '풍기인삼협동조합, 116년의 발자취를 따라서' 개최
  • 김교윤
  • 승인 2024.04.29 14: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 연계 5월 1일 시작…내년 3월 말까지 진행

인삼박물관 기획전 ‘풍기인삼조합, 116년의 발자취’ 포스터
 
영주시 인삼박물관은 ‘2024 영주 한국선비문화축제’ 기간(5월 4~6일)에 맞춰 내달 1일부터 특별기획전 ‘풍기인삼협동조합 116년의 발자취를 따라서’를 개최한다.

29일 박물관에 따르면 내년 3월 3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전시에는 1908년에 인삼협동조합으로서는 전국 최초로 설립된 풍기삼업조합(이하 조합)의 116년간의 역사를 소개한다.

풍기삼업조합은 개성 출신의 지식인으로 풍기에 정착해 인삼업을 일으켰던 이풍환 선생이 인삼 및 홍삼 수출 이익을 점유하고자 강제로 시행했던 일제의 홍삼전매제에 대항하고 인삼 경작인과 판매인들의 권리를 수호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과 뜻을 모아 설립한 조합이다.

조합은 일제의 압박으로부터 풍기의 인삼업에 대한 권익을 지키는 한편 조선총독부 특허국에 고유 상표를 등록하거나 박람회에도 인삼을 출품 수상하는 등 풍기인삼을 국내외로 알리기 위한 노력 또한 아끼지 않았다.

광복 이후에도 조합의 역할을 더욱 다양화 해 정부의 인삼 및 홍삼 정책에 시시각각 대응하고 지금의 영주풍기인삼축제의 전신인 ‘풍기인삼 전진대제’를 1984년 처음 개최하기도 했다. 이같은 근현대사를 아우르는 조합의 116년간의 변천과 역사를 이번 전시를 통해 살펴볼 수 있다.

이번 전시에는 남녀노소 모든 전시 관람객들이 참여할 수 있는 체험활동지와 스티커를 비치해 조합의 역사를 쉽고 재미있게 배우고 로비에 설치한 ‘산신도 포토존’을 통해 인삼박물관에서 보낸 추억을 남길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김교윤기자kky@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