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현직대통령 첫 어버이날 기념식 참석…"효도하는 정부"
尹, 현직대통령 첫 어버이날 기념식 참석…"효도하는 정부"
  • 이지연
  • 승인 2024.05.03 14: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제52회 어버이날 기념식에서 축사하고 있다.  2024.5.3.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서울 중구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제52회 어버이날 기념식에서 축사하고 있다. 2024.5.3.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윤석열 대통령은 "부모님들의 헌신과 노력이 모여 대한민국이 불과 70년 만에 세계적인 경제 대국, 문화강국으로 우뚝 설 수 있었다"며 "부모님들께 효도하는 정부가 되겠다"고 3일 밝혔다.

윤 대통령은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어버이날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통해 "부모님 세대의 무한한 희생이 지금도 계속되고 있는데 우리 사회가 급속하게 발전하면서 그 고마움을 잊고 사는 것은 아닌지 종종 생각하게 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현직 대통령이 어버이날 기념행사에 참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윤 대통령은 "정부가 어르신들의 행복한 노후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어르신 일자리를 늘리고 보수도 높여가겠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노후 소득을 지원하는 기초연금을 임기 내 40만원까지 늘리겠다고 약속했으며 어르신을 위한 맞춤형 주택과 건강을 지켜드리는 시설·정책도 꾸준히 확대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또 간병비 지원으로 부담을 덜어드리고 의료·요양·돌봄 서비스 통합지원 체계를 구축해 "어르신이 더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꼼꼼히 살피고 챙기겠다"고 약속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기념식에서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한 어르신 세 분께 직접 카네이션을 달아드렸다.

윤기(82)씨는 목포 공생원 2대 원장으로 3대째 3천여 명의 고아를 보살폈고 최동복(87)씨는 단칸방 월세를 살며 15년간 폐지를 모아 마련한 5천만원을 노인회에 기부했다. 우영순(76)씨는 40년 넘게 반찬 나눔과 무료 급식·재난 구호 등 봉사 활동을 펼쳤다.

이날 기념식에는 대통령실에서 장상윤 사회수석, 정부에서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 방기선 국무조정실장 등이 참석했다. 효행실천유공자와 가족, 독거노인센터, 노인단체 소속 어르신 등 약 1천300명이 참석했다.

이지연기자 ljy@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등록일 : 2023.03.17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