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IST, 'THE 신흥대학평가'서 국내 3위, 세계 33위
DGIST, 'THE 신흥대학평가'서 국내 3위, 세계 33위
  • 김종현
  • 승인 2024.05.19 18: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사진 2. DGIST20주년 기념 로고
DGIST20주년 기념 로고.


DGIST가 ‘THE 신흥대학평가 2024’에서 국내 3위, 세계 33위를 차지했다. 세계 순위권에서 올해 신규로 진입한 대학 중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으며 국내에서는 POSTECH(포항공과대학교), UNIST(울산과학기술원)에 이어 3위다.

THE 신흥대학평가는 영국 대학평가기관인 THE(Times Higher Education, 타임스고등교육)가 개교 50년 이내 신흥대학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대학평가다. 상대적으로 신생이지만 빠르게 발전하는 대학들을 조명하는 취지로 THE 세계대학평가 방법론을 차용하고 일부 가중치를 조정해 평가한다. 올해는 데이터를 제출한 79개국 673개 대학 중 일정 요건을 충족시킨 175개 대학들의 순위를 매겼다.

DGIST 이건우 총장은 “DGIST가 세계적인 대학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해외의 우수 교원과 인재를 유치하고 글로벌 우수기관과 공동 프로젝트를 추진해 더 좋은 성과를 내겠다”고 말했다.

올해 설립 20주년인 DGIST는 2004년 국책 연구기관으로 출범한 후 2011년 대학원 기능, 2014년 학부 기능을 추가한 젊은 대학으로 지난 QS 세계대학평가에서 연구력 지표인 교원 1인당 논문 피인용 부문 세계 7위를 달성했다.

최근 세계 최대의 공학교육 학술행사인 2025 세계공학교육포럼 및 공과대학장 세계대회(WEEF-GEDC 2025) 유치에 성공해 세계적인 대학으로 도약하기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 대구광역시 동구 동부로94(신천 3동 283-8)
  • 대표전화 : 053-424-0004
  • 팩스 : 053-426-6644
  • 제호 : 대구신문
  • 등록번호 : 대구 가 00003호 (일간)
  • 등록일 : 1996-09-06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구, 아00442
  • 발행·편집인 : 김상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수경
  • 대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대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icbae@idaegu.co.kr
ND소프트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SNS에서도 대구신문의
뉴스를 받아보세요
최신기사